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법정난동 구속시킨 판사들, 치아 깬 경찰폭행은 기각
    법정난동 구속시킨 판사들, 치아 깬 경찰폭행은 기각 유료 ... 다쳤고 일부는 치아가 부러지거나 인대가 늘어났다. [뉴스1] # 서울시내 경찰서 소속 A교통경찰관은 얼마 전 신호위반 단속을 하다 겪은 일을 잊지 못한다. 적발된 한 중년 여성은 면허증 제시를 ... 대응은 소극적으로 움츠러들 수밖에 없다”고 입을 모았다. 서울 강북의 한 경찰서에서 근무 중인 경찰관(경위)은 “영장이 기각되면 지휘부에서 소극적 지시를 내리는 경우가 늘어난다”며 “동료 경찰관이 ...
  • 한국선 초범이라 봐주는데 일본선 재판 회부
    한국선 초범이라 봐주는데 일본선 재판 회부 유료 ... 미국, 주머니 손 넣고 체포 저항해도 처벌…영국, 술 먹고 공공장소서 난동 바로 구금 한편 일선 경찰관들 사이에선 “원칙대로 법 집행을 하고 싶어도 그럴 여건이 되지 않는다”는 불만이 나온다. '과잉 진압했다는 논란은 피하자'는 분위기가 커졌다는 것이다. 형사과에서 10년 넘게 근무한 한 경찰관은 “동료들 사이에서 '뺨 한 대 정도는 맞더라도 일단 참고 보자'는 우스갯소리가 나올 정도”라며 “집회·시위, ...
  • 버닝썬 내부고발자는 가드 “VIP들 장난치듯 마약·성폭행” 유료 ... 사건에서 시작한 버닝썬 사건 수사는 막바지를 향해 가고 있다. 클럽과 경찰 유착 의혹으로는 현직 경찰관 6명이 입건됐다. '경찰총장'으로 불린 윤모(49) 총경 등은 공무상 비밀누설 혐의와 직무유기 ... 정준영(30) 등이 여성의 신체를 불법 촬영하고 유포한 사실도 드러났다. 정준영은 구속기소 됐고 동료 가수 최종훈·로이킴 등이 입건됐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