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드라마

통합 검색 결과

중앙그룹 서비스

뉴스

이슈검색

|

#드라마 명대사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분석IS]"검색어 삭제요?"…실제 포털 업계 종사자가 본 '검블유'

    [분석IS]"검색어 삭제요?"…실제 포털 업계 종사자가 본 '검블유' 유료

    ... 대중에게 생소한 포털 사이트 업계를 배경으로 한다. 극 중 임수정(배타미)의 대사처럼 일상에서 떼려야 뗄 수 없는 포털 사이트의 검색창이지만, 이를 만들고 운영하는 사람들에 대한 이야기를 드라마에서 다루는 건 처음이다. '검블유'는 매회 '본 드라마에 등장하는 회사 및 인물은 허구입니다'라는 안내와 함께 시작한다. 그러나 업계 1위 유니콘, 2위 바로를 ...
  • [단독]정해인, 드라마 '반의 반'으로 차기작 결정

    [단독]정해인, 드라마 '반의 반'으로 차기작 결정 유료

    배우 정해인(31)이 벌써 차기작을 정했다. 한 드라마국 관계자는 26일 일간스포츠에 "정해인이 내년 상반기 방송될 드라마 '반의 반' 출연을 일찌감치 결정했다"고 밝혔다. '반의 반'은 네 마음의 그저 작은 조각 하나면 충분하다 믿는 남자의 시선으로 공감하며 '나 혼자, 어디까지, 어떻게' 사랑하고 헤쳐 나가며 ...
  • [이상언의 시선] 윤석열과 검찰 개혁의 아이러니

    [이상언의 시선] 윤석열과 검찰 개혁의 아이러니 유료

    ... 대통령에게 쓴, 그러나 부치지는 못한 편지에는 이런 대목이 있다. '제가 두려워하는 것은 검찰의 공명심과 승부욕입니다.' 그가 생의 마지막 나날에 느낀 검찰 권력의 핵심 동력이다. 영화·드라마 주인공처럼 권력욕에 눈먼 검사는 찾기 어렵다. 검사가 무리한 일을 벌이는 것은 대부분 공명심과 승부욕 때문이다. “사람에게 충성하지 않는다”가 널리 알려졌지만, 윤 지검장은 국회에서 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