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딸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 과일들의 인기가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실제 체리의 경우 2017년에 26.0%, 2018년에 7.6% 매출이 증가했다. 자두는 2017년 11.7%, 2018년 3.4% 매출이 늘었다. 딸기·무화과·토마토·포도 등도 3년간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올해도 이런 동향이 지속되고 있다. 딸기의 경우 올해 상반기 기준 전년 동기 대비 9.6% 매출이 신장했다. 토마토도 같은 ...
  • 햇반·하겐다즈 속 일본산 미강·녹차…맘카페 소환된 일본 원료 식품들

    햇반·하겐다즈 속 일본산 미강·녹차…맘카페 소환된 일본 원료 식품들

    ... 이유는 하겐다즈 본사의 결정이고, 방사능과는 더욱 관련 없다고 강조했다. 하겐다즈 관계자는 "하겐다즈는 미국에 있는 글로벌 본사가 원료를 세계에서 가장 좋은 품질로 선별해 결정한다. 딸기는 폴란드, 바닐라는 마다가스카르에서 들여오는 식"이라며 "하겐다즈코리아는 원료 선택에 영향을 미칠 수 없는 구조"라며 말했다. 후쿠시마현 인근에서 녹차 분말을 들여온다는 소문에는 선을 ...
  • 더블데이, 신개념 에이드 음료용 과일베이스 '퓨럽' 출시

    더블데이, 신개념 에이드 음료용 과일베이스 '퓨럽' 출시

    ... 합성어다. 천연과일의 맛과 향 등 퓨레의 장점과 깔끔한 풍미, 색감 등 시럽의 장점을 융합했다. 이는 에이드뿐만 아니라 슬러쉬 및 차 제조가 모두 가능하다. 퓨럽은 자몽퓨럽, 라임퓨럽, 딸기라즈베리퓨럽, 유자레몬퓨럽 등 모두 4종이다. 자몽퓨럽은 자몽농축액 베이스에 추가로 자몽을 통째로 갈아만든 당절임을 추가했다. 후레쉬한 자몽의 새콤달콤한 첫 맛과 자몽 특유의 씁쓸한 끝맛을 구현했다. ...
  • 테니스가 머슴에게 시키면 좋을 운동? 영국 국왕 참관 윔블던은 체통의 경기

    테니스가 머슴에게 시키면 좋을 운동? 영국 국왕 참관 윔블던은 체통의 경기

    ... 윔블던은 1877년부터 영국 런던 머튼구의 윔블던에 있는 올잉글랜드클럽에서 열리는 테니스 대회다. 142년이라는 유구한 역사도 역사지만, 선수들에게 엄격한 복장 규정(위아래 흰색) 적용, 딸기와 크림을 간식으로 먹는 문화로 유명하다. 국왕이 참석하는 전통 등은 윔블던만의 체통이며 품위다. 또한 그 권위를 위해 웜업(warm up) 대회로 불리는 남녀대회가 윔블던 직전에 독일, 네덜란드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유료

    ... 과일들의 인기가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실제 체리의 경우 2017년에 26.0%, 2018년에 7.6% 매출이 증가했다. 자두는 2017년 11.7%, 2018년 3.4% 매출이 늘었다. 딸기·무화과·토마토·포도 등도 3년간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올해도 이런 동향이 지속되고 있다. 딸기의 경우 올해 상반기 기준 전년 동기 대비 9.6% 매출이 신장했다. 토마토도 같은 ...
  •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인포그래픽] '한입에 쏙'…과일도 미니멀리즘 시대 유료

    ... 과일들의 인기가 높아진 것으로 분석됐다. 실제 체리의 경우 2017년에 26.0%, 2018년에 7.6% 매출이 증가했다. 자두는 2017년 11.7%, 2018년 3.4% 매출이 늘었다. 딸기·무화과·토마토·포도 등도 3년간 매출이 지속적으로 증가했다. 올해도 이런 동향이 지속되고 있다. 딸기의 경우 올해 상반기 기준 전년 동기 대비 9.6% 매출이 신장했다. 토마토도 같은 ...
  • 햇반·하겐다즈 속 일본산 미강·녹차…맘카페 소환된 일본 원료 식품들

    햇반·하겐다즈 속 일본산 미강·녹차…맘카페 소환된 일본 원료 식품들 유료

    ... 이유는 하겐다즈 본사의 결정이고, 방사능과는 더욱 관련 없다고 강조했다. 하겐다즈 관계자는 "하겐다즈는 미국에 있는 글로벌 본사가 원료를 세계에서 가장 좋은 품질로 선별해 결정한다. 딸기는 폴란드, 바닐라는 마다가스카르에서 들여오는 식"이라며 "하겐다즈코리아는 원료 선택에 영향을 미칠 수 없는 구조"라며 말했다. 후쿠시마현 인근에서 녹차 분말을 들여온다는 소문에는 선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