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뜨리니다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알림] 체 게바라 동상 앞에서 살사 추며 모히또 한 잔?

    [알림] 체 게바라 동상 앞에서 살사 추며 모히또 한 잔?

    ... 단골이었던 암보스 문도스 호텔이나 쿠바 역사의 현장 나시오날 호텔 중에서 하룻밤을 잡니다. 아바나에는 두 호텔만큼 비싼 호텔도 있지만, 두 호텔만큼 사연이 많은 호텔은 없습니다. 뜨리니다드의 까사 데 뮤지카에선 전 세계 여행자와 막춤을 추고, 헤밍웨이와 체 게바라의 흔적을 좇아 쿠바 구석구석을 헤집고 다닙니다. 이번 여행의 주제도 '온몸으로 즐기는 쿠바'입니다. ▶ 일정: ...
  • '트래블러' 류준열 "쿠바, 최고의 여행지…이제훈과 함께해 뜻깊어"

    '트래블러' 류준열 "쿠바, 최고의 여행지…이제훈과 함께해 뜻깊어"

    ... 생길 수 있는 다양한 에피소드들이 등장했고 영화계 선후배답게 여행지마다 자신이 감명 깊게 봤던 영화와 배우에 대한 이야기를 나누는 등 색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이어 아바나, 말레꼰 해변, 뜨리니다드, 바라데로 등 쿠바 이곳저곳을 함께 다니는 두 사람의 모습이 안방극장에 훈훈함을 전달하며 시청자들의 엄마 미소를 자아냈다. 류준열의 따뜻한 배려심과 모험을 즐기고 사람과 동물을 좋아하는 모습 ...
  • '트래블러' 류준열·이제훈, 이대로 이별하나…따로 여행

    '트래블러' 류준열·이제훈, 이대로 이별하나…따로 여행

    ... 류준열과 이제훈이 헤어짐을 택한다. 4일 방송될 JTBC '트래블러'에는 배우 이제훈과 류준열은 여행자가 쿠바에 기대하는 모든 것이 있다는 종합선물세트 같은 도시 뜨리니다드로 떠나는 모습이 그려진다. 처음으로 버스를 타기로 한 두 사람은 어쩐지 늦을 것 만 같은 예감으로 터미널로 향한다. 두 사람은 버스표를 사지 못할 것 같다는 예감에 불안함이 더해지고, ...
  • '트래블러' 흩어진 류준열-이제훈, 다시 만나려 했지만?…"초유 사태"

    '트래블러' 흩어진 류준열-이제훈, 다시 만나려 했지만?…"초유 사태"

    ...준열과 이제훈이 헤어짐을 택했다. 4일(목) 방송되는 JTBC '트래블러'에서 이제훈과 류준열은 여행자가 쿠바에 기대하는 모든 것이 있다는 종합선물세트 같은 도시, 뜨리니다드로 떠난다. 처음으로 버스를 타기로 한 두 사람은 어쩐지 늦을 것 만 같은 예감으로 터미널로 향했다. 두 사람은 버스표를 사지 못할 것 같다는 예감에 불안함이 더해졌고, 설상가상 이제훈의 ...

이미지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알림] 체 게바라 동상 앞에서 살사 추며 모히또 한 잔?

    [알림] 체 게바라 동상 앞에서 살사 추며 모히또 한 잔? 유료

    ... 단골이었던 암보스 문도스 호텔이나 쿠바 역사의 현장 나시오날 호텔 중에서 하룻밤을 잡니다. 아바나에는 두 호텔만큼 비싼 호텔도 있지만, 두 호텔만큼 사연이 많은 호텔은 없습니다. 뜨리니다드의 까사 데 뮤지카에선 전 세계 여행자와 막춤을 추고, 헤밍웨이와 체 게바라의 흔적을 좇아 쿠바 구석구석을 헤집고 다닙니다. 이번 여행의 주제도 '온몸으로 즐기는 쿠바'입니다. ▶ 일정: ...
  • 체 게바라 동상 아래서 헤밍웨이 모히또를

    체 게바라 동상 아래서 헤밍웨이 모히또를 유료

    ... 딱 따닥 따~닥, 막대기(끌라베스) 2개가 부딪혀 소리를 내면 밴드가 연주를 시작했고, 너 나 할 것 없이 자리에서 일어나 몸을 흔들었다. 쿠바는 나라 전체가 살사 공연장이었다. 뜨리니다드 초원지대에 45m 높이의 탑이 우뚝 서 있다. 옛날 사탕수수밭의 노예들을 감시하던 전망대다. 1930년 개장한 아나바의 나시오날 호텔. 쿠바의 전설적인 밴드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이 ...
  • 체 게바라 동상 아래서 헤밍웨이 모히또를

    체 게바라 동상 아래서 헤밍웨이 모히또를 유료

    ... 딱 따닥 따~닥, 막대기(끌라베스) 2개가 부딪혀 소리를 내면 밴드가 연주를 시작했고, 너 나 할 것 없이 자리에서 일어나 몸을 흔들었다. 쿠바는 나라 전체가 살사 공연장이었다. 뜨리니다드 초원지대에 45m 높이의 탑이 우뚝 서 있다. 옛날 사탕수수밭의 노예들을 감시하던 전망대다. 1930년 개장한 아나바의 나시오날 호텔. 쿠바의 전설적인 밴드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