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장호 “봉준호 엉뚱하면서 성숙, 영화만 아는 금치산자”
    이장호 “봉준호 엉뚱하면서 성숙, 영화만 아는 금치산자” 유료 ... '기생충'으로 제72회 칸영화제 황금종려상을 받은 직후 송강호에게 황금종려상 트로피를 바치는 동작을 취했다. '기생충'까지 봉 감독과 네 편의 영화를 함께한 송강호는 함박웃음을 터뜨렸다. [로이터=연합뉴스] 봉준호 감독, 진심으로 축하한다. 칸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았다는 뜨거운 소식을 어제 새벽 뉴스를 보고 있던 아내를 통해서 들었어. 나로선 꿈도 못꾼 신화 같은 칸의 최고 영예가 ...
  •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유료 궈수칭. [로이터=연합뉴스] 위안화 가치는 뜨거운 감자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수위를 높여갈수록, 위안화 가치가 떨어질수록 폭발력은 커진다. 상대를 향해 겨눈 칼날이 첨예해지며 두 나라의 갈등이 발화점을 향해 다가가고 있다. 먼저 칼을 뽑은 곳은 미국이다. 23일(현지시간) 미 상무부가 통화가치 절하국에 상계관세 부과 방침을 밝혔다. 사실상 중국을 ...
  •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미 환율공세에 맞불…궈수칭 “위안화 가치 하락은 미국 탓” 유료 궈수칭. [로이터=연합뉴스] 위안화 가치는 뜨거운 감자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 갈등이 수위를 높여갈수록, 위안화 가치가 떨어질수록 폭발력은 커진다. 상대를 향해 겨눈 칼날이 첨예해지며 두 나라의 갈등이 발화점을 향해 다가가고 있다. 먼저 칼을 뽑은 곳은 미국이다. 23일(현지시간) 미 상무부가 통화가치 절하국에 상계관세 부과 방침을 밝혔다. 사실상 중국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