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IS스타]'시즌 5승' 윌슨 "야수진 덕분에 편안하게 투구 했다"
    [IS스타]'시즌 5승' 윌슨 "야수진 덕분에 편안하게 투구 했다" ... 안타를 맞았지만, 후속 두 타자에게 모두 땅볼을 유도했다. 신본기에게 볼넷을 내주고 상대한 김준태는 3루 땅볼로 아웃시켰다. 산발 6피안타. 위기가 없었다. 투구수(89개)도 적당했다. 류중일 LG 감독은 타선이 6회 4점, 8회 3점을 내며 11점 차이를 만들자 8회 마운드는 구원에게 맡겼다. 리드를 지켜냈고, 윌슨은 시즌 다섯 번째 승리를 거뒀다. 윌슨은 이 경기 전 세 번 ...
  • '승장' 류중일 감독 "윌슨, 타자 모두 잘 했다"
    '승장' 류중일 감독 "윌슨, 타자 모두 잘 했다" ... 실책을 하며 허무하게 내줬다. 그러나 2차전에서는 5점 차이를 뒤집고 6-5로 역전승을 했다. 에이스 등판 경기에서 타선까지 터지며 2연승을 거뒀다. 시즌 전적은 28승24패. 경기 뒤 류중일 LG 감독은 "선발투수 윌슨이 상대 타선을 완벽하게 막아줬다. 타선에서는 모든 타자들이 다 잘했다. 6회 터진 이형종의 3점 홈런이 승리 원동력이다"고 전했다. 부산=안희수 기자 ...
  • LG, 조셉 선발 제외...박용택 2번-오지환 6번
    LG, 조셉 선발 제외...박용택 2번-오지환 6번 류중일 LG 감독이 2번 박용택 카드를 꺼내들었다. LG는 26일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리는 롯데와의 주말 3연전 세 번째 경기를 앞두고 타순을 조정했다. 오지환과 박용택의 순서를 바꿨다. ... 나서는 우완 사이드암 신인인 서준원이다. 옆구리 투수가 좌타자에 약하다는 속성이 있지만 류 감독은 선수 기용보다는 조합에 초점을 맞췄다. 변수도 있다. 조셉이 금일 기상 뒤 허리에 불편함을 ...
  • 진화한 고우석, LG가 찾던 젊은 클로저
    진화한 고우석, LG가 찾던 젊은 클로저 ... 시속 147.9km였지만 올 시즌은 149.9km다. 가장 큰 발전은 변화구 제구력이다. 류중일 LG 감독은 "아무리 구속이 빠른 공을 던져도 단조로운 구종으로는 타자 상대가 어렵다. 계속 ... 생겼다. 전임 정찬헌이 고질적인 허리 통증으로 지난달 21일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류 감독은 고우석에게 9회를 맡겼다. 보직 전환 이후 나선 4월 21일 키움전에서 2점 차 리드를 지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진화한 고우석, LG가 찾던 젊은 클로저
    진화한 고우석, LG가 찾던 젊은 클로저 유료 ... 시속 147.9km였지만 올 시즌은 149.9km다. 가장 큰 발전은 변화구 제구력이다. 류중일 LG 감독은 "아무리 구속이 빠른 공을 던져도 단조로운 구종으로는 타자 상대가 어렵다. 계속 ... 생겼다. 전임 정찬헌이 고질적인 허리 통증으로 지난달 21일 1군 엔트리에서 제외됐다. 류 감독은 고우석에게 9회를 맡겼다. 보직 전환 이후 나선 4월 21일 키움전에서 2점 차 리드를 지켜 ...
  • [IS 인터뷰] LG 윌슨, 야구도·인성도·한글도 완벽
    [IS 인터뷰] LG 윌슨, 야구도·인성도·한글도 완벽 유료 ... 날아가도 전혀 내색하지 않고 오히려 팀의 역전승에 가장 먼저 뛰쳐나와 환호한다. 그런 그를 향해 감독과 선수는 엄지손가락를 치켜 세운다. 또한 KBO 리그 무대에 좀 더 적응하고, 함께하기 위해 ... 지원하든 1점을 내든 항상 팀이 이기도록 열심히 찬스를 만드는게 내 역할이다. 팀을 믿는다." 류중일 감독은 수차례 인터뷰에서 "윌슨은 지금껏 본 외국인 선수 중 인성이 가장 뛰어나다"고 칭찬했다. ...
  • LG 마운드는 복귀자 많아 화색, 야수 자원은 없네
    LG 마운드는 복귀자 많아 화색, 야수 자원은 없네 유료 ... 다소 힘이 떨어진 불펜진에는 곧 재활을 마친 주축 선수와 새로운 자원이 합류할 전망이다. 류중일 LG 감독은 19일 잠실 NC전이 취소되기 전 "류제국이 다양한 변화구를 앞세워 노련한 투구를 ... 등판해 5 이닝 5피안타 4탈삼진 3실점으로 611일 만에 1군 마운드에 복귀했다. 류 감독은 "부상이 없다면 선발 로테이션을 소화해야 하지 않겠나"라고 말했다. 여기에 복귀 자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