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마스터클래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탕웨이, 존 레전드·제임스 코든과 뮤직비디오 출연

    탕웨이, 존 레전드·제임스 코든과 뮤직비디오 출연

    ... '오 피테라!' 촬영장에서 탕웨이는 존 레전드의 감미로운 음악을 들으며 무척 행복해 했다. 또한 뮤직비디오 영상 이외에 추후 공개될 제임스 코든과 함께 한 '피테라 마스터클래스(PITERA™ Masterclass)' 영상을 통해 탕웨이가 그간 선보이지 않았던 코믹한 모습과 함께 소탈한 매력을 뽐낼 예정이다. 김진석 기자 superjs@joongang....
  • 서경대, '제5회 전국 뮤지컬 경연대회' 개최

    서경대, '제5회 전국 뮤지컬 경연대회' 개최

    ...장 최영철)는 오는 8월 3일(토) '제5회 서경대학교 전국 뮤지컬 경연대회'를 개최한다. 서경대학교 서경예술교육센터와 서경대학교 뮤지컬학과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예선과 마스터 클래스, 본선 등으로 나눠 진행된다. 7월 20일에 있을 예선에 합격한 참가자에게는 7월 26~27일 양일간 진행되는 마스터 클래스 참여 및 8월 3일에 열리는 본선 진출의 기회가 주어진다. ...
  • 윤석화의 '딸에게 보내는 편지'...정미소 시대 마감은 새로운 시작

    윤석화의 '딸에게 보내는 편지'...정미소 시대 마감은 새로운 시작

    ... 연극을 빌어 자기 이야기를 하곤 했다. 명동예술극장 공연 취소 이후 공백기를 가지다 연극에 대한 변치않는 사랑을 고백하며 돌아온 '먼 그대'도 그랬고, 40주년 기념 공연으로 올린 '마스터클래스'에서도 목소리와 사랑을 모두 잃은 오페라 여제 마리아 칼라스의 입을 빌어 삶과 예술에 관한 신념을 전했었다. 45세 미혼모가 가슴에 멍울이 잡히기 시작한 12살 딸에게, 언제 읽게 될지도 ...
  • 아인스하나, 구자철과 손잡고 축구발전프로젝트

    아인스하나, 구자철과 손잡고 축구발전프로젝트

    ... 비즈니스 기업 아인스하나(EINSHANA)가 구자철과 손잡고 축구발전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아인스하나는 지난 5일과 9일 제주에서 지역 유소년 축구 선수를 초대해 각각 토크 콘서트와 마스터클래스를 성공적으로 개최했다. 올해 출범한 아인스하나의 첫 프로젝트다. 아인스하나는 독일과 한국(제주)에 기반을 두고 있는 기업이다. 아인스는 독일어로 숫자 '1'이고, 하나는 한글로 '1'이다. 둘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issue&] 외식경영 실무에서부터 창업까지…세계 최고의 요리학교에서 배운다

    [issue&] 외식경영 실무에서부터 창업까지…세계 최고의 요리학교에서 배운다 유료

    ... 이상 외식업 종사자도 심사를 통해 입학할 수 있다. 오는 6월 3일 오후 2~4시 오픈 클래스가 진행된다. '분자 요리 테크닉'을 시연할 예정이며, 입학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이 프로그램은 ... 수강생 각자 고유의 메뉴를 기획할 수 있도록 돕는다. 최신 트렌드의 요리·제과·제빵 기술을 마스터 셰프와 수업을 통해 습득하는 것은 물론 실습수업을 통해 본인의 메뉴를 개발하고 피드백을 받는다. ...
  • 한국 대표 클래식 콘서트 만들다

    한국 대표 클래식 콘서트 만들다 유료

    ... 창조의 영감을 얻는 게 얼마나 중요한지 알기에, 그가 지난해 대관령 음악제 최연소 예술감독이 되어 가장 먼저 손을 본 곳도 학생을 위한 아카데미였으리라. 거장으로부터 레슨을 받는 기존의 마스터클래스뿐만 아니라 다양한 인문학 교실을 만들어 학생들이 음악가로서 균형 있게 성장하도록 한 것이다. 물론 손열음의 본업은 피아니스트다. 그는 5살 때부터 피아노를 배우기 시작해 2009년 반클라이번 ...
  • “음악은 편견 없다”…'뷰티플 마인드'의 희망 찾기

    “음악은 편견 없다”…'뷰티플 마인드'의 희망 찾기 유료

    ... 생각이 있나. “재주있는 학생이 많다. 뮤직아카데미출신이 132명인데, 2018년까지 24명이 국내외 유수 콩쿠르에서 74회에 걸쳐 우승 또는 입상했다. 손열음 예술감독과 의논해야 할 사안이지만, 평창대관령음악제의 마스터 클래스 같은 행사에 초청하는 것도 검토하려 한다.” 」 정형모 전문기자/중앙컬쳐앤라이프스타일랩 hy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