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인사말 실수보다 부실한 순방 콘텐트가 문제다
    [시론] 인사말 실수보다 부실한 순방 콘텐트가 문제다 유료 ... 인도네시아어로 인사말을 해 외교 결례 논란을 일으켰다. 의전의 소홀함은 뼈아픈 실책이다. 다만 말레이시아 현지에서는 심각하게 여기지 않는 분위기다. 역사적으로 말레이시아와 인도네시아 문화의 뿌리가 ... 대통령이 축사하는 뻔한 행사, 평범한 일정으로는 감동도 실익도 없다. 미래지향적 비전과 함께 현지인을 매혹시킬 콘텐트, 파격적 행보가 이어져야 순방 효과가 극대화되고 현지 언론도 대서특필하기 ...
  • "말레이서도 인니어 인사" 외교결례 더 불지른 김의겸 유료 문재인 대통령의 말레이시아 현지어 인사말에서 불거진 외교 결례 논란이 재점화되고 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21일 정례 브리핑에서 전날 KBS 보도를 인용하며 “인도네시아에서 쓰는 ... 말씀드리겠다”며 별문제가 아니라는 취지로 설명했기 때문이다. 앞서 문 대통령은 지난 13일 현지시간으로 오후 4시20분쯤 시작된 마하티르 모하맛 말레이시아 총리와의 공동 언론 발표에서 “슬라맛 ...
  • 문대통령, 말레이시아 총리 회담 때 인도네시아어 인사 유료 ... 기강해이가 심각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문 대통령은 지난 13일 오후 4시20분(현지시간)쯤 마하티르 모하맛 말레이시아 총리와 회담한 뒤 공동 언론발표에서 “슬라맛 소르”라고 인사했다. ... 들어가게 된 경위에 대해 청와대는 “여기(서울)에서 작성한 것은 아닌 것으로 알고 있고, 현지(말레이시아)에 가서 확인 후 넣은 것으로 안다”고 밝혔다. 도경환 주말레이시아 대사는 산업통상자원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