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말뫼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재일기] 한국 자동차 산업, 호주의 몰락 밟지 않으려면

    [취재일기] 한국 자동차 산업, 호주의 몰락 밟지 않으려면 유료

    문희철 산업팀 기자 스웨덴의 골리앗 크레인은 몰락한 제조업을 상징했다. 경쟁에서 밀린 스웨덴 조선기업 코쿰스가 말뫼의 129m짜리 골리앗 크레인을 2002년 현대중공업에 팔면서다. 하지만 예테보리의 골리앗 크레인이 던지는 의미는 정반대다. 84m 높이의 이 골리앗 크레인은 차세대 제조업을 상징한다. 조선업 몰락 이후에도 스웨덴 사람들은 이 오렌지색 골리앗 ...
  • 예테보리시, 조선업 망한 자리에 미래차 성지 만들었다

    예테보리시, 조선업 망한 자리에 미래차 성지 만들었다 유료

    ... 제조업의 상징이었다. 하지만 한국이 조선 산업의 주도권을 빼앗아간 이후 상황이 달라졌다. 45만 명이 넘던 예테보리 인구는 도크가 빌 때마다 계속 이탈했다(2만 명 감소). 또 다른 도시 말뫼에 있던 골리앗크레인은 2002년 현대중공업에 팔려갔다. 보다 못한 예테보리시 정부는 조선업을 대체할 산업을 모색했다. 7년간의 논의 끝에 1996년 차세대 자동차 산업을 골랐다. 쓰레기 ...
  • 통영 폐조선소 '말뫼의 꿈' … 일자리 넘치는 관광 허브 변신

    통영 폐조선소 '말뫼의 꿈' … 일자리 넘치는 관광 허브 변신 유료

    ...H)가 주도하는 경남 통영 폐조선소 재생사업의 마스터플랜 국제공모 당선작으로 포스코에이앤씨 컨소시엄의 '통영 캠프 마레(CAMP MARE)'가 선정됐다. 사진은 조감도. [사진 LH] '말뫼의 눈물'. 조선업 몰락을 상징하는 은유다. 1980년대까지 스웨덴은 세계 조선업을 주도했다. 70년 말뫼에 설치된 138m 높이의 1600t급 골리앗 크레인은 스웨덴 조선업의 자존심이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