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말자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꽃파당' 공승연, 김민재에 연심 고백…통일까 불통일까

    '꽃파당' 공승연, 김민재에 연심 고백…통일까 불통일까

    ... 이들 앞에선 "듣던 대로 아주 미인이더구나"라며 덤덤하게 행동했지만, "감당할 수 있겠는가? 자네 손으로 그 아이를 임금에게 보내는 것 이야"라는 도준의 걱정처럼 마훈의 마음은 이미 개똥이를 ... 놓아버린 과거 기억이 떠올랐다. "어미는 어떤 경우에도 자식을 버리지 않습니다"라는 임씨부인의 이 맞았던 것. "어머니께서 기다리실 것입니다. 부모 자식 간에 늦은 때는 없습니다"라는 임씨부인의 ...
  • '황금정원' 한지혜, 오지은 조작 단서 찾으며 자체 최고…10% 돌파

    '황금정원' 한지혜, 오지은 조작 단서 찾으며 자체 최고…10% 돌파

    ... 드러내 걱정을 자아내게 했다. 그런 가운데 오지은은 한지혜에게 은동주의 삶을 돌려주겠다고 하면서도 차화연이 참석한 I&K그룹의 사회공헌행사에서는 일부러 기자들을 불러 모은 후 마이크를 ... 일이라는 거짓말로 이태성을 혼란스럽게 했다. 더욱이 "(이성욱은) 사고 당일 기억이 없네. 자네를 범인으로 지목할 일이 절대 없어. 대표이사 선임만 끝나면 이성욱 집으로 돌려보낼 거야. 이 ...
  • 1억 준다는 말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1억 준다는 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 기자회견에서 “시즌 30승을 하겠다”고 큰소리쳤다. 입단 전에 삼미 야구단 사장이 농반진반으로 “자네 30승 할 수 있겠나. 하게 되면 1억원을 주겠네”라고 했고, 장명부는 이 을 곧이곧대로 ... 100경기 중 60경기에 나와 악착같이 30승(16패 6세이브)을 채웠다. 그러나 사장은 “그런 한 적 없다”고 했고, 장명부와 삼미 사이는 틀어졌다. 혹사 후유증과 구단과의 마찰로 장명부는 ...
  • '쌉니다 천리마마트', 웃다보니 훅 들어온 공감 대사 셋

    '쌉니다 천리마마트', 웃다보니 훅 들어온 공감 대사 셋

    ... 이동휘(문석구)에게 “DM그룹에서 아무도 발령받고 싶지 않아하는, 초라하고 보잘 것 없는 이 천리마마트가 자네한텐 어떤 의미인데?”라고 물었다. 유력 사장 후보로 DM그룹의 이사였던 김병철이 보기에 천리마마트는 ... 지시하니 올려야 하는 것. “우리 같은 월급쟁이들은 위에서 시키는 대로 하는 거죠”라는 정혜성의 대로, 부당하다고 생각돼도 상사가 시키면 해야 하는 게 직장인의 숙명. “판단 잘해요”라는 정혜성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1억 준다는 말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1억 준다는 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유료

    ... 기자회견에서 “시즌 30승을 하겠다”고 큰소리쳤다. 입단 전에 삼미 야구단 사장이 농반진반으로 “자네 30승 할 수 있겠나. 하게 되면 1억원을 주겠네”라고 했고, 장명부는 이 을 곧이곧대로 ... 100경기 중 60경기에 나와 악착같이 30승(16패 6세이브)을 채웠다. 그러나 사장은 “그런 한 적 없다”고 했고, 장명부와 삼미 사이는 틀어졌다. 혹사 후유증과 구단과의 마찰로 장명부는 ...
  • 1억 준다는 말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1억 준다는 에 30승…혹사·도박·마약에 망가진 '너구리' 유료

    ... 기자회견에서 “시즌 30승을 하겠다”고 큰소리쳤다. 입단 전에 삼미 야구단 사장이 농반진반으로 “자네 30승 할 수 있겠나. 하게 되면 1억원을 주겠네”라고 했고, 장명부는 이 을 곧이곧대로 ... 100경기 중 60경기에 나와 악착같이 30승(16패 6세이브)을 채웠다. 그러나 사장은 “그런 한 적 없다”고 했고, 장명부와 삼미 사이는 틀어졌다. 혹사 후유증과 구단과의 마찰로 장명부는 ...
  • '수영의 꽃' 경영 시작…'인어공주'김서영, 메달 목에 걸까

    '수영의 꽃' 경영 시작…'인어공주'김서영, 메달 목에 걸까 유료

    ... 4연패만큼 많은 관심을 모으는 건 그와 맥 호턴(23·호주)의 맞대결이다. 2016 리우데자네이루올림픽 자유형 400m 금메달리스트인 호턴은 쑨양의 이 종목 4연패를 저지할 가장 강력한 ... 올림픽을 앞두고 경쟁자인 쑨양에 대해 "금지약물로 속임수를 쓰는 선수와 인사하지 않을 것"이라고 해 세계적인 주목을 받았다. 이후 둘 사이에는 갈등이 시작됐고, 호턴은 2017년에도 부다페스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