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여성 비하 논란 탁현민 행정관 “적당한 때 그만두겠다”

    여성 비하 논란 탁현민 행정관 “적당한 때 그만두겠다” 유료

    ... 않다”고도 했다. 다만 탁 행정관은 구체적 사퇴 시기에 대해선 언급하지 않았다. 탁 행정관은 과거 자신의 책에 쓴 내용 때문에 그동안 논란에 휩싸여 있었다. 2007년 발간한 대담집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에서 고등학교 1학년 때 중학교 3학년 여학생과 성관계를 했다고 적었고, 임신한 여교사에게 성적 판타지를 느꼈다고 밝혔다. 같은 해 펴낸 『남자마음 설명서』에선 “등과 가슴의 ...
  • [현장에서] 페미니스트 대통령 곁에 '여성비하' 탁현민?

    [현장에서] 페미니스트 대통령 곁에 '여성비하' 탁현민? 유료

    ... 수밖에…'라는 문구도 담았다. 한 달 전 이런 발언들이 논란이 되자 탁 행정관은 자신의 트위터에 “10년 전 당시 저의 부적절한 사고와 언행에 대해 깊이 반성한다”고 썼다. 최근 다른 저서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2007년)에서도 '내 성적 판타지는 임신한 선생님' '남자들이 성적 욕구를 채우려고 여자를 만난다고 생각하면 절대적으로 예쁜 게 최고의 덕목' '첫 성 경험, 좋아하는 ...
  • 민주당 여성 의원들도 “탁현민 안 돼”

    민주당 여성 의원들도 “탁현민 안 돼” 유료

    ... “탁현민 행정관의 발언 내용이 도를 지나친 게 맞다”며 “청와대 측에 (탁 행정관에 대해) 조치가 필요하다는 입장을 전달한 상태”라고 말했다. 탁 행정관은 2007년 발간된 대담집 『말할수록 자유로워지다』에서 고등학교 1학년 때 중학교 3학년 여학생과 성관계를 가진 사실을 밝히며 “얼굴이 좀 아니어도 신경 안 썼다. 그 애는 단지 섹스 대상”이라고 말하는가 하면 임신한 여교사에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