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며느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한번 오면 살아선 집으로 갈 수 없는 곳, 요양원

    한번 오면 살아선 집으로 갈 수 없는 곳, 요양원

    ... 눈물, 콧물 흘리면서 이것저것 챙기는 여자는 딸. 그 옆에 뻘쭘하게 서 있는 남자는 사위. 문간쯤에 서서 먼 산만 바라보고 있는 사내는 아들. 복도에서 휴대폰 만지작거리고 있는 여자는 며느리지요. 오늘날의 요양원은 노인들의 고려장 터가 되고 있습니다. 한번 자식들에 떠밀려 이곳으로 유배되면 살아서는 다시는 자기 집으로 돌아가지 못하지요. 이곳은 자기가 가고 싶다고 해서 ...
  •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 영화를 볼 수 있게 해야겠다고 했어요. 그런 자리를 만들 수 있는 입지를 가진 사람도 많지 않은데 그렇게 자리를 마련해 아버지가 영화를 보셨죠. 너무 좋아하셨다고 하더라고요. 마치 날 며느리처럼 '문광이도 잘했다'고 칭찬했다고 해서 병문안을 갔었어요. 아주 미남이셨어요." -'기생충'은 주변 반응도 정말 뜨거웠죠. "어제 안과에 갔었는데 안과 선생님이 ...
  • "이혼길 걷자"…'검블유' 전혜진 밖에 모르는 지승현표 사랑법

    "이혼길 걷자"…'검블유' 전혜진 밖에 모르는 지승현표 사랑법

    ... 주목을 받고 있다. 한편, 장회장은 가경을 회유하기 위해 나섰다. 자신의 위치와 권력을 위해 가경을 이용해야만 하는 장회장은 국회의원들과의 미팅 자리에 가경을 불렀다. 국회의원들 앞에서 며느리를 유니콘의 대표로 만들 거라고 호언장담하는 장회장을 보고 가경은 굳은 표정을 지었다. 미팅이 끝난 후 "사십춘기 반항 그만 하라"는 장회장에게 가경은 이혼 의사를 다시 한번 강조했다. 또 ...
  • '검블유' 임수정·전혜진 감정싸움, 이다희 선택은 임수정 [종합]

    '검블유' 임수정·전혜진 감정싸움, 이다희 선택은 임수정 [종합]

    ... 여기에 사랑 가득한 대본을 읊어줬다. 이다희는 "팬한테 이러면 안 된다. 헷갈린다"고 했고 이재욱은 "누가 헷갈리게 하는지 모르겠다"고 응수했다. 예수정(장회장)은 다른 사람 앞에서 "며느리 복이 있다"며 전혜진을 칭찬했다. 이후 "늙은이가 이 정도 장단 맞춰 줄 때 못 이기는 척하고 들어와"라고 말했다. 전혜진은 "저 안 들어갑니다. 이혼한다고 분명 말씀드렸습니다"라고 뜻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취중토크②] 이정은 "세계 1등 연기? 마냥 부족하고 부끄러워요" 유료

    ... 영화를 볼 수 있게 해야겠다고 했어요. 그런 자리를 만들 수 있는 입지를 가진 사람도 많지 않은데 그렇게 자리를 마련해 아버지가 영화를 보셨죠. 너무 좋아하셨다고 하더라고요. 마치 날 며느리처럼 '문광이도 잘했다'고 칭찬했다고 해서 병문안을 갔었어요. 아주 미남이셨어요." -'기생충'은 주변 반응도 정말 뜨거웠죠. "어제 안과에 갔었는데 안과 선생님이 ...
  • 들끓는 베트남 “한국뿐 아니라 대만·중국서도 여성 수난” 유료

    ... 숨진 사건이다. 2014년엔 경남 양산과 강원도 홍천에서 한국 남성 둘이 베트남 국적의 아내를 살해한 뒤 스스로 목숨을 끊는 일이 잇따라 발생했다. 2017년엔 서울 성북구에서 용돈을 주지 않고 자신을 구박한다는 이유로 당시 83세의 시아버지가 31세 베트남 출신 며느리를 살해한 사건도 있었다. 김다영 기자 kim.dayoung1@joongang.co.kr
  • 머리채 뜯고, 뺨 때리고 '세젤예' 막장드라마 됐네

    머리채 뜯고, 뺨 때리고 '세젤예' 막장드라마 됐네 유료

    ... 강미리(김소연)를 우여곡절 끝에 자신이 키운 조카이자 재벌 2세인 한태주(홍종현)와 결혼시키는 패션업체 사장 전인숙(최명길). 안하무인의 재벌 회장이자 태주의 아버지 한종수(동방우)는 며느리가 제수 전인숙의 친딸이란 사실을 모른 채 아들의 결혼을 흡족해한다. 전인숙과 강미리가 모녀 사이라는 충격적 사실이 시한폭탄처럼 언제 터질지 모르는 가운데, 한종수 회장의 젊은 부인 나혜미(강성연)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