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명재상 황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정경연의 풍수기행] 파주 황희 정승 묘, 거북이 닮은 봉분

    [정경연의 풍수기행] 파주 황희 정승 묘, 거북이 닮은 봉분

    방촌 황희(1363~1452) 정승 묘는 경기도 파주시 탄현면 금승리 탄1(정승로 88번길 23-81)에 위치한다. 황희는 조선 역사상 가장 오랫동안 재상의 자리에 머물렀으며 90세까지 ... 영의정에 오른 후 세종 31년(1449)까지 18년간 재임하였다. 세종대왕의 찬란한 업적은 황희와 맹사성이라는 두 명재상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황희는 성격이 거침없고 ...
  • [기고] 임진강, 경계의 강에서 대동(大同)의 강으로 흘러라

    [기고] 임진강, 경계의 강에서 대동(大同)의 강으로 흘러라

    ... 정치가, 학자, 시인, 묵객들이 임진강을 건너며 아름다운 풍광을 노래했다. 임진강을 노래한 문학작품들은 지금까지도 임진강을 예찬하고 있다. 임진강은 조선의 대표적 학자인 율곡 선생을 배출했고 명재상 방촌 황희 정승이 영원히 잠든 곳이기도 하다. 근현대에 들어 임진강은 또 다시 통한의 아픔과 상처를 안고 흐른다. 그 상처들은 붉은 적벽에 피로 맺혀 있고 더 이상 갈 수 없는 그리움만이 ...
  • 킹 메이커 여불위의 빛과 그림자…진시황은 그의 첩의 아들

    킹 메이커 여불위의 빛과 그림자…진시황은 그의 첩의 아들

    ... 위협이 되는 사건까지 초래했다. 빛나는 후반전을 시작했지만 경기운영의 실패로 그 빛이 바래버린, 실패의 반면교사다. 김준태 동양철학자·역사칼럼니스트 akademie@naver.com 관련기사 절망의 연속에도 굴하지 않고 끝내 대동법 완성한 김육 방패 베고 병사와 한솥밥 먹은 조선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어두운 과거 딛고 빛나는 삶 살다 간 명재상 황희
  • 절망의 연속에도 굴하지 않고 끝내 대동법 완성한 김육

    절망의 연속에도 굴하지 않고 끝내 대동법 완성한 김육

    ... 가다듬고 자신을 성숙시키는 노력을 멈추지 않을 때, 새롭게 도약할 기회를 만날 수 있다. 바로 김육이 그랬던 것처럼. 김준태 동양철학자·역사칼럼니스트 akademie@naver.com 관련기사 방패 베고 병사와 한솥밥 먹은 조선의 노블레스 오블리주 어두운 과거 딛고 빛나는 삶 살다 간 명재상 황희 99세에 쿠데타 일으킨 고구려의 '명림답부' 아시나요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대통령 세종, 국방장관 이순신, 문화장관 신사임당

    대통령 세종, 국방장관 이순신, 문화장관 신사임당 유료

    ... 사랑으로 똘똘 뭉친 충무공의 정신이 21세기에도 재현되길 바라는 것”이라고 풀이했다. 경제부 장관에는 정도전(4.3%)·황희(3.1%)·이이(3%) 순으로 꼽혔다. 김 교수는 “정도전은 이성계를 도와 나라의 근본을 세웠다는 점에서, 황희명재상으로 국정을 안정적으로 이끌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문화부 장관에는 신사임당(4.8%)·세종...
  • [차길진의 갓모닝] 391. 드라마는 끝나지 않는다 유료

    ... 정도로 가난했다. 이렇듯 청백리의 표상이었던 그는 여러 일화에 등장한다. 누런 소와 검은 소를 모는 노인 이야기, 황희 정승 댁 두 계집종의 다툼을 말리는 이야기 등등 그의 지혜와 슬기는 지금까지도 많은 이들에게 감동을 주고 있다. 그런데 명재상 황희 정승의 이름이 최근 총리 사퇴를 거론하며 나오기 시작했다. 황희 정승도 알고 보면 비리도 저지르고, 간통도 했다는데 ...
  • [우리말 바루기] '난들'과 '나 자신'인 이유 유료

    조선의 명재상 황희가 세상을 뜨자 김종서 장군은 “이제 누가 꾸짖어 줄꼬”라며 탄식했다고 한다. 평소 관대했던 황희였으나 김종서의 조그만 잘못은 지나치는 법이 없었다. 하루는 맹사성이 김종서에게만 엄한 까닭을 물었다. “낸들 좋아서 그러겠나. 칭찬만 한다면 자만심에 빠질 것이오. 그래서야 큰 인물이 되겠소?” 김종서와 황희의 일화를 전하는 과정에서 틀리기 쉬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