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목공방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내일 고민하던 37세 회사원 “청년목수학교서 내 일 찾았죠”

    내일 고민하던 37세 회사원 “청년목수학교서 내 일 찾았죠” 유료

    ... 잡았다. 오씨는 정보기술 소재 업체에서 8년간 근무하다 최근 목수로 직업을 바꿨다. 지난해 인문학목공소가 운영하는 10개월 과정의 '청년목수학교'를 수료하고 나서다. 오씨는 “우연히 '청년목수' ... 통해 지역 사회와 어우러지는 것도 보람”이라고 말했다. 인문학목공소를 운영하는 정태원 인문학목공소협동조합 대표는 “평균 연령 41.9세인 칠곡군에는 청년이 귀하다”며 “공 하나로 마을이 ...
  • 골프·스모 환대 먹혔다…트럼프 “무역협상 일본 선거 뒤로”

    골프·스모 환대 먹혔다…트럼프 “무역협상 일본 선거 뒤로” 유료

    ... 트윗에 “일본과의 무역협상을 7월 일본 (참의원)선거때까지 기다리겠다”는 글을 남겼다. 선거를 앞둔 아베 총리가 곤란하지 않도록 배려하겠다는 뜻이다. 3박 4일 일정으로 일본을 국빈 문한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아베 총리와 5번째 라운딩 후 도쿄 료고쿠 국기관으로 이동해 스모 경기를 함께 관전하고, 우승자에게 높이 137㎝, 무게 30㎏의 트로피인 '트럼프배'를 직접 ...
  • 스모경기장 방석 대신 의자, 트럼프에 극진한 오모테나시

    스모경기장 석 대신 의자, 트럼프에 극진한 오모테나시 유료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아베 일본 총리가 2017년 11월 도쿄 교외에 있는 가스미가세키 골프장에서 서로 주먹을 맞대는 인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스모 경기장엔 석 대신 의자, 트럼프 트로피도 준비. '스카이트리'엔 성조기색 조명, 골프장엔 추억의 일본 최고 프로골퍼. 레이와(令和·일본의 새 연호) 시대의 첫 국빈으로 25~28일 일본을 문하는 도널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