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목진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어비스' 박보영♥안효섭, 1초 뒤면 닿을 듯한 초밀착 포옹

    '어비스' 박보영♥안효섭, 1초 뒤면 닿을 듯한 초밀착 포옹

    ... 스틸컷을 공개했다. 지난 방송에서는 박보영이 교도소를 탈주한 이성재(오영철)에게 또다시 숨을 위협받는 상황이 펼쳐졌다. 이와 함께 집과 회사 어디에서든지 24시간 내내 서로의 곁을 ... 유발한다. 관계자는 "이날 촬영은 그 어느 때보다 박보영·안효섭의 감정선이 중요한 신인 만큼 진지하게 서로의 눈을 바라보며 상황에 몰입했다. 이후 두 사람은 유제원 감독의 큐 사인과 함께 자연스레 ...
  • 취임 100일 맞은 황교안…"성공적" vs "한계" 엇갈린 평가

    취임 100일 맞은 황교안…"성공적" vs "한계" 엇갈린 평가

    ... 사랑재 앞에서 지금 보시는 그 콘서트 열린 것입니다. 사회는 개그맨 황현희 씨가 맡았지요. 진지함, 반듯함, 무미건조함. 황 대표 본인도 자신의 평소 스타일을 잘 알기에 재미난 토크쇼가 될 ... 네, 뼈 1번 때려주면서 시작합니다. 인간 황교안 하면 뭐니 뭐니 해도 그 매혹적인 중저음 소리지요. 본인도 [황교안/자유한국당 대표 (지난달 4일) : 대한민국에서 소리가 제일 좋은 ...
  • 검찰개혁건의문 보낸 울산지검장 "제대로 알고 법 만들어야"

    검찰개혁건의문 보낸 울산지검장 "제대로 알고 법 만들어야"

    ... 생각을 정리한 것"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날 오전 8시 30분쯤 연락이 닿은 송 검사장의 소리는 잠겨 있었다. "과로 때문에 감기 몸살에 걸렸다"고 했다. 지검 청사로 출근하던 중이었다. ... 대한 의혹과 불신을 초래하는 잘못된 사건처리를 가능하게 한 원인이 무엇인지에 대하여, 검찰의 진지한 반성 위에서 충분한 논의 절차를 거치고, 국민의 불편을 경감시키는 방향으로, 국민이 억울함을 ...
  • [시론] '과거 돌부리'가 '미래 발목' 잡지 않도록 해야

    [시론] '과거 돌부리'가 '미래 발' 잡지 않도록 해야

    ... 국민에게 다대한 손해와 고통을 안겨줬다는 역사적 사실을 겸허히 받아들이면서 이에 대해 통절한 반성과 마음으로부터의 사죄를 했다. 김대중 대통령은 이러한 오부치 총리의 역사 인식 표명을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이를 평가하는 동시에 양국이 과거의 불행한 역사를 극복하고 화해와 선린우호 협력에 입각한 미래지향적인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서로 노력하는 것이 시대적 요청이라는 뜻을 표명했다.”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론] '과거 돌부리'가 '미래 발목' 잡지 않도록 해야

    [시론] '과거 돌부리'가 '미래 발' 잡지 않도록 해야 유료

    ... 국민에게 다대한 손해와 고통을 안겨줬다는 역사적 사실을 겸허히 받아들이면서 이에 대해 통절한 반성과 마음으로부터의 사죄를 했다. 김대중 대통령은 이러한 오부치 총리의 역사 인식 표명을 진지하게 받아들이고 이를 평가하는 동시에 양국이 과거의 불행한 역사를 극복하고 화해와 선린우호 협력에 입각한 미래지향적인 관계를 발전시키기 위해 서로 노력하는 것이 시대적 요청이라는 뜻을 표명했다.” ...
  • [송호근 칼럼] 일편단심 민들레야

    [송호근 칼럼] 일편단심 민들레야 유료

    ... 시간이 모자랐을 뿐 후사가 두려워 말을 아끼는 사람들이 아니었다. 군주, 아니, 대통령도 진지하게 경청했다. 대통령의 '마음의 행로'는 어떨까, 초면이지만 그걸 읽고 싶었다. 대통령의 ... '사법농단'은 완결되어야 하며 '타협하고 싶지 않다'고도 했다. 의당 그래야 하지만, 우두머리들의 을 치고 공수처 설치로 '완결!'을 선언하면 어떨까. 삼족을 멸한다고 제초제 뿌린 밭엔 푸성귀도 ...
  • 정태춘·박은옥 40년 “매일매일 일기 쓰듯 노래했죠”

    정태춘·박은옥 40년 “매일매일 일기 쓰듯 노래했죠” 유료

    ... 프로젝트' 기자간담회에서 정태춘은 “40주년을 맞은 특별한 소회는 없다. 나의 이야기를 오랫동안 진지하게 들어준 분들이 많아 감사할 뿐”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박은옥 역시 “뒤에서 다른 사람 기자회견 ... 강헌이 쓴 평론 등도 나온다. 이런 발자취를 담아 내년에는 음악 다큐 '노래, 마음이 부르지 이 부르나'(가제)도 선보인다. 정태춘이 붓글을 쓰는 모습. [사진 정태춘 박은옥 40 프로젝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