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목포해경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에어포켓서 '100분 사투'…뒤집힌 선박서 극적 구조

    에어포켓서 '100분 사투'…뒤집힌 선박서 극적 구조

    ... 생긴 공기주머니, '에어포켓' 덕분이었습니다. 정진명 기자입니다. [기자] 해경 구조대원이 바닷물 속으로 들어갑니다. 뒤집어진 배 주변은 부유물과 통발 때문에 접근이 쉽지 ... 손씨는 저체온증을 호소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었습니다. 사고가 난 어선은 오늘 새벽 1시쯤 목포 북항에서 양식사료를 싣고 신안군 도초도로 가던 길이었습니다. 해경은 암초를 만난 어선이 급선회하면서 ...
  • [Talk쏘는 정치] 사라진 '세월호 참사 시점' 영상

    [Talk쏘는 정치] 사라진 '세월호 참사 시점' 영상

    ... 있습니다. 어제(1일) 4·16 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와 사회적 참사 특별조사위원회가 전남 목포신항에 거치된 세월호 선체에서 기자회견을 열었습니다. 선내 CCTV 영상녹화장치가 조작됐다며 ... CCTV 영상녹화장치는 세월호 참사가 발생한 한 달 후인 2014년 5월쯤 4·16가족협의회가 해경과 검찰에 요청을 해서 해군 해난구조대가 6월 22일 영상녹화장치를 인양했었습니다. 가족협의회는 ...
  • 회삿돈 414억원 빼돌린 지명수배자, 기관실 숨어 중국 밀항 시도

    회삿돈 414억원 빼돌린 지명수배자, 기관실 숨어 중국 밀항 시도

    ... 목포해양경찰서] 400억원대 배임 혐의로 지명수배가 내려진 남성이 중국으로 밀항을 시도하다가 해경에 붙잡혔다. 16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12일 오후 3시쯤 경남 거제에서 중국으로 ... 소개로 '기관장'으로 불리는 브로커에게 5000만원을 건네고 밀항을 시도한 것으로 드러났다. 해경은 박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채광철 목포해경서장은 “중요 악질범죄를 저지르고 수사 법망을 ...
  • 아직도 우리는 모른다···숨겨진 세월호의 진실 3가지

    아직도 우리는 모른다···숨겨진 세월호의 진실 3가지

    ... '사회적 참사 특별조사위원회'(사참위)가 맡고 있다. 사참위는 세월호 참사 당시 청와대, 해경 등 정부 대응의 적정성과 침몰 원인, 군의 유가족 사찰 의혹까지 관련된 의혹 전반을 조사하고 ... 선조위…침몰 원인 여전히 '물음표' 코리아샐비지 관계자들이 2017년 4월17일 오전 전남 목포 신항만에서 거치된 세월호 선체 내부 수색에 앞서 안전도 검사와 유해도 검사를 하기 위해 세월호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법원, 세월호 가족 위자료 따로 산정 … 부모 각각 4000만원

    법원, 세월호 가족 위자료 따로 산정 … 부모 각각 4000만원 유료

    ... 있다. [뉴시스] 법원은 그동안 형사재판을 통해 세월호 선장과 선원, 세월호 구조에 나섰던 목포 해경 123정 정장 등의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등을 유죄로 확정했다. 19일 서울중앙지법 민사 ... 책임을 인정했다. 재판부는 “형사사건과 마찬가지로 우리 민사에서도 청해진해운과 대한민국, 해경의 과실로 이 사고 사건이 발생했다고 본다”면서 “청해진해운 임직원들이 과적과 고박불량 상태로 ...
  • 짙은 안개 흑산도 해상서 여객선 좌초 … 가슴 쓸어내린 163명

    짙은 안개 흑산도 해상서 여객선 좌초 … 가슴 쓸어내린 163명 유료

    ... 낀 바다에서 승객과 승무원 등 163명이 탄 여객선이 좌초돼 일부 승객이 다쳤다. 25일 목포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3시47분쯤 전남 신안군 흑산도 북동쪽 해상에서 223t급 여객선 ... 다만 승객 등 탑승자 23명이 배가 암초에 올라타는 과정에 충격으로 가벼운 부상을 입었다. 해경 경비함은 신고 접수 약 40분 만인 오후 4시29분쯤 현장에 도착했다. 핑크돌핀호에 탑승한 ...
  • 해경, 달려드는 중국 어선 10척에 실탄 200발 경고사격

    해경, 달려드는 중국 어선 10척에 실탄 200발 경고사격 유료

    한국 해역에서 불법조업 중이던 중국 어선들이 해경 경비함정에 돌진할 것처럼 위협해 해경이 대응 차원에서 실탄 200여 발의 경고 사격을 가하는 사건이 발생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 해양경찰학과 교수는 “해경 단속요원의 목숨이 걸린 문제인 만큼 중국 어선의 불법행위에는 원칙대로 적극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목포=김호 기자 kimh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