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Saturday] 무기 한 건만 따내도 수백 억 '대박' … 군 간부 자녀 학비도 대줘
    [Saturday] 무기 한 건만 따내도 수백 억 '대박' … 군 간부 자녀 학비도 대줘 유료 ... 이들의 뒤에 지난 30여 년 굵직한 무기 도입 사업에 관여해온 이규태(66) 일광공영 회장과 정의승(76) 전 유비엠텍 대표, 무기중개업체 S사 대표 함모(59)씨 등 거물급 무기중개상 3명이 ... 양욱 국방안보포럼 연구위원은 “군과 방사청 직원들의 도덕적 해이를 막는 게 더 중요하다”며 “무기 도입 과정의 매뉴얼을 명확하게 만드는 작업도 필요한 시점”이라고 말했다. 김백기·이유정 기자 ...
  • [사설] 악취 진동하는 방산 비리 업자 패가망신시켜라 유료 율곡사업 비리 때 뇌물을 뿌린 혐의로 구속됐던 무기중개상 정의승씨에게 1일 사전구속영장이 청구됐다. 해군의 차세대 잠수함 도입 사업으로 독일 업체로부터 받은 중개수수료 1000억원을 ... 챙긴 업자가 그 뒤 대공포 핵심 부품인 레이더 납품 계약을 따낸 코미디 같은 일도 있었다. 무기를 납품받는 군의 고위층은 정의승·이규태의 전력을 알고 있었을 것이다. 그런데도 이들과 다시 ...
  • 권영해 전 국방 조사내용/초계기 도입등 3건/동생이 받은돈 관련도 유료 ... 장관은 이들 사업의 변경이나 조달결정에 어떤 역할을 했는지 집중조사 받을 것으로 알려졌다. 권 전 장관은 또 동생 영호씨(54)의 무기중개상 학산실업과의 관계에 대해서도 조사받을 가능성이 크다. 권 전 장관의 동생은 학산실업 대표 정의승씨로부터 5천만원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으나 감사원 감사결과 권 전 장관과는 관계가 없는 것으로 발표되고 그의 사표는 반려되었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