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무실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스프링어도 코레아도 3점포...휴스턴, 월드시리즈까지 1승 남아

    스프링어도 코레아도 3점포...휴스턴, 월드시리즈까지 1승 남아

    ... 말부터 흔들리며 위기를 맞았다. 2사 만루에서 브렛 가드너가 볼넷을 골라 선취점을 뽑아냈으나 후속타자 게리 산체스가 삼진으로 물러나며 추가점을 뽑지 못했다. 1차전에서 6이닝 1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한 양키스 선발 다나카 마사히로는 4차전도 기분 좋은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1-0으로 앞선 3회 초 무사 1, 2루 위기에 몰린 뒤 스프링어에게 3점포를 맞았다. 6회 초까지 마운드에 ...
  • [IS 비하인드] 김광현이 SK 선수단에 보낸 한밤의 문자메시지

    [IS 비하인드] 김광현이 SK 선수단에 보낸 한밤의 문자메시지

    ... 있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우리는 SK 역대 최고의 선수들입니다. 그 점을 꼭 기억하시고 후회 없이 경기합시다. SK 와이번스 파이팅! " 김광현은 PO 1차전에 선발 등판해 5이닝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왼쪽 엄지 손가락과 발가락에 모두 물집이 생겨 조금 일찍 마운드를 내려왔고, 팀은 연장 11회까지 버티다 끝내 패했다. 더그아웃에서 이 모습을 씁쓸하게 지켜 본 김광현은 ...
  • "두산 나와라" 키움, 한국시리즈 진출…창단 첫 우승 도전

    "두산 나와라" 키움, 한국시리즈 진출…창단 첫 우승 도전

    ... 오리온 꺾고 개막 5연패 탈출 키움, LG 꺾고 플레이오프 진출…박병호 MVP '박세혁 끝내기' 두산, 정규리그 우승…한국시리즈 직행 마운드 오른 타자 강백호…'최고 구속 149㎞' 무실점 호투 KIA 양현종, '평균자책점 2.29' 1위로 시즌 마감 Copyright by JTBC(http://jtbc.joins.com) and JTBC Content Hub Co., ...
  • SK의 허무한 가을야구…김광현 편지만 남았다

    SK의 허무한 가을야구…김광현 편지만 남았다

    SK 와이번스 에이스 김광현(31)이 선수단에 보낸 편지는 끝내 제대로 펼쳐지지 않았다. 14일 플레이오프 1차전 키움-SK 경기 4회초 2사 1,2루 상황을 무실점으로 막은 SK 선발 김광현이 기뻐하고 있다. [뉴스1] 김광현은 지난 14일 인천에서 열린 키움 히어로즈와 플레이오프 1차전이 끝나고 장문의 메시지를 선수들에게 보냈다. 그날 김광현은 선발로 ...

이미지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키움 영웅 이정후, 두산 나와라

    키움 영웅 이정후, 두산 나와라 유료

    ... 3분의 2이닝 동안 안타 5개, 볼넷 2개를 내줬지만 1실점으로 막았다. 이어 안우진(3분의 1이닝), 김성민(1이닝), 한현희(1이닝), 김상수(1이닝), 윤영삼(1이닝)이 경기 후반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이정후는 경기 뒤 “3연승으로 경기를 끝내게 돼 좋다. 끝이 아니라 다시 시작해야 하는 입장이기 때문에 PO MVP는 잊고 다시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지난해 부상으로 ...
  • 키움 영웅 이정후, 두산 나와라

    키움 영웅 이정후, 두산 나와라 유료

    ... 3분의 2이닝 동안 안타 5개, 볼넷 2개를 내줬지만 1실점으로 막았다. 이어 안우진(3분의 1이닝), 김성민(1이닝), 한현희(1이닝), 김상수(1이닝), 윤영삼(1이닝)이 경기 후반 무실점 행진을 이어갔다. 이정후는 경기 뒤 “3연승으로 경기를 끝내게 돼 좋다. 끝이 아니라 다시 시작해야 하는 입장이기 때문에 PO MVP는 잊고 다시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지난해 부상으로 ...
  • 승리의 원동력, 키움의 막강 벌떼 불펜

    승리의 원동력, 키움의 막강 벌떼 불펜 유료

    ... 키움은 이번 PS 6경기에서 선발 투수가 5이닝 이상을 던진 게 제이크 브리검이 기록한 두 차례 뿐이다. LG와 준플레이오프(준PO) SK와 PO 등 시리즈 1차전에 각각 나서 6⅔이닝(무실점) 5⅓이닝(무실점)을 던졌다. 반면 정규시즌에 13승과 11승을 올린 에릭 요키시와 최원태는 예상 외로 부진하다. 이번 포스트시즌 키움 선발진의 경기당 평균 투구는 4이닝(총 23⅔이닝)에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