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범강 조지타운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상상된 경계'를 넘어 … 예술로 시대를 논하다

    '상상된 경계'를 넘어 … 예술로 시대를 논하다 유료

    ... 북부의 토비우 마을에 머무르며 진행한 커뮤니티 프로젝트로, 작가는 이 마을 사람들이 만든 재료를 사용해 제작한 목탄 드로잉을 선보였다. ◆북한 미술, 토론은 이제 시작 =북한미술 권위자 문범강(미 조 북한미술 권위자 문범강(미 조지타운대 교수) 큐레이터는 '북한미술' 섹션에서 북경 만수대창작사미술관 등의 소장품 중 선별해온 조선화 22점을 소개한다. 문 교수에 따르면 이 섹션은 ...
  • [정재숙의 색연필] 어머니, 헤어졌던 그림도 안아주세요

    [정재숙의 색연필] 어머니, 헤어졌던 그림도 안아주세요 유료

    ... 맹목적으로 뛰어들었던 이유는 '이거다' 하는 확신을 종교처럼 가슴에 새겼기 때문입니다.” 문범강(64) 워싱턴 조지타운대 미술과 교수는 상봉장의 어머니처럼 목이 메었다. 2010년부터 아홉 ... '북한미술'전에 선보이는 조선화다. 인물 내면의 표현이 화면 전체에 울려 퍼진다. [사진 문범강] “와서 보시면 긴말이 필요 없을 겁니다. 다른 어느 곳에서도 보지 못했던 독창성과 깊이를 ...
  • 조선화는 사람 냄새 물씬한 신파

    조선화는 사람 냄새 물씬한 신파 유료

    문범강 교수는 '평양미술의 모사와 복제 문제, 컬렉션 대상인가를 다룬 후속 책을 낸다“고 말했다. 미국에서 활동하는 화가 문범강(64)씨는 북한 미술 전문가다. 자신이 세운 호칭규정에 따르면 그는 '공화국'의 조선화(朝鮮畵) 연구에 미친 사람이다. 워싱턴 조지타운대 미술과 종신교수이지만 2010년부터 자기 작업은 버려두고 아홉 차례 평양을 드나들며 연구에 몰두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