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용직

통합 검색 결과

인물

문용직
(文容直 )
출생년도 1958년
직업 전문직업인
소속기관 [現] 한국기원 바둑기사
프로필 더보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영화시대의 연극처럼, 알파고시대 프로기사도 살아남는다

    영화시대의 연극처럼, 알파고시대 프로기사도 살아남는다 유료

    문용직의 인공지능 수읽기(하) #1.경남 하동군 화개면 쌍계사 근처에서 어느 고수(高手)와 산책하고 있었다. 길가에 음식점이 있는데, 한 곳엔 사람이 많고 다른 한 곳엔 적었다. 왜 그럴까? 풍수에도 천재적인 그 양반. 뒤로 가봤다. 뒤에는 시내가 흐르고 있었다. 귀 기울여보니 음식점 뒤편의 물소리가 저마다 달랐다. 서로 10m도 안 되는 거리. 사람들은 ...
  • [바로잡습니다] 2월 2일자 21면 '문용직의 인공지능 수읽기(중)' 유료

    ◆2월 2일자 21면 '문용직의 인공지능 수읽기(중)'에서 언급된 일본 바둑기사의 이름 후지사와 구다노스케(藤擇庫之助)는 '구라노스케'가 맞기에 바로잡습니다.
  • 성장곡선 정점에 선 알파고, 인간이 도달한 자리 올랐을 뿐

    성장곡선 정점에 선 알파고, 인간이 도달한 자리 올랐을 뿐 유료

    문용직의 인공지능 수읽기(중) 프로 정상급이 알파고에 두 점 접히고 승부를 해야 한다는 사실은, 인간이 약하다는 증거가 아니다. 바둑의 수준이 낮다는 것도 아니다. 오히려 그 반대다. 약자의 핑계가 아니다. 오늘 그 증거를 드리겠다. 그리고 바둑의 한계도 생각해 보겠다. 고맙게도 그 모든 증거를 알파고가 주었다. ━ 알파고는 성장의 끝에 왔다 단도직입하겠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