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문화재 야행사업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김해시, 가야사 복원사업 올해 565억원 투입

    김해시, 가야사 복원사업 올해 565억원 투입

    ... 565억원을 투입한다고 7일 밝혔다. 가야사 복원을 위한 5개 핵심사업은 가야역사문화 환경정비사업, 가야고분군 세계유산 등재, 가야사 연구자료 확보와 국가지정문화재 승격, 가야문화유적지 탐방사업 ... 대성동고분군(341호) 등과 비지정 가야유적 중 고분군 1곳과 제철유적 1곳이 대상이다. 문화재 야행과 가야문화유적지 탐방은 김해의 대표 문화재인 수로왕릉(사적73호)을 중심으로 지역 문화재의 ...
  • 군산시, 정부 공모사업 총력 대응…지역경제 활로 모색

    군산시, 정부 공모사업 총력 대응…지역경제 활로 모색

    【군산=뉴시스】고석중 기자 = 전북 군산시는 위기지역 극복을 위해 정부 공모사업 유치에 총력전을 기울이기로 했다. 25일 군산시는 "정부가 국고보조사업 배정 방식을 자치단체 간 경쟁체제로 ... ▲어촌뉴딜300사업 ▲동물보호센터 설치지원사업에 공모할 방침이다. 또 ▲문화콘텐츠 접목 노후 관광시설 재생사업 ▲공공체육시설 개보수 ▲2020 문화재 야행 프로그램 ▲도서지역 소규모 소각기 설치사업 ▲일반 ...
  • 손혜원, 박지원에 공개토론 제안…나경원에겐 “곧 반전 빅카드 나온다”

    손혜원, 박지원에 공개토론 제안…나경원에겐 “곧 반전 빅카드 나온다”

    ... 제안합니다. 언제든 어디서든”이라는 짤막한 글을 남겼다. 손 의원과 박 의원은 최근 목포 구도심 재생 사업 문제를 놓고 공방을 하다 '투기의 아이콘', '배신의 아이콘'이란 말로 감정 싸움까지 번졌다. 지난해 9월 7일 전남 목포시 근대역사관 앞에서 열린 '2018 목포 문화재 야행 개막식'에 손혜원(오른쪽) 의원과 김종식(가운데) 목포시장, 박지원(왼쪽) 민주평화당 의원이 ...
  • 박지원 “모두가 속았다…손혜원은 복덕방 개업했어야”

    박지원 “모두가 속았다…손혜원은 복덕방 개업했어야”

    2018년 9월 7일 전남 목포시 근대역사관 앞에서 열린 '2018 목포 문화재 야행 개막식'에 손혜원(오른쪽) 더불어민주당 의원과 김종식(가운데) 목포시장, 박지원(왼쪽) 민주평화당 ... 하고 있다. [사진 목포시청] 전남 목포가 지역구인 박지원 민주평화당 의원이 19일 목포 문화재 거리 논란에 휩싸인 손혜원 의원을 향해 “이제라도 이실직고하고 당당하게 검찰 조사를 받아 사실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목포 이어 통영서도, 손혜원 땅 옆에서 국비 문화재 행사

    목포 이어 통영서도, 손혜원 땅 옆에서 국비 문화재 행사 유료

    ... 앞서 손 의원 측근들이 무더기로 매입해 투기 의혹에 휩싸인 전남 목포시 근대역사문화공간에서도 문화재 야행 사업이 시행된 바 있다. 문화재청과 통영시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 통영시는 '통제영 12공방 ... 증언하거나 비슷한 정황이 나오면 모르겠지만 현재는 근거 없는 추측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문화재 야행 행사를 며칠 한다고 해서 경제적 효과가 엄청나다고 볼 수는 없지 않느냐”고도 했다. ...
  • 목포 이어 통영서도, 손혜원 땅 옆에서 국비 문화재 행사

    목포 이어 통영서도, 손혜원 땅 옆에서 국비 문화재 행사 유료

    ... 앞서 손 의원 측근들이 무더기로 매입해 투기 의혹에 휩싸인 전남 목포시 근대역사문화공간에서도 문화재 야행 사업이 시행된 바 있다. 문화재청과 통영시에 따르면 올해 하반기 통영시는 '통제영 12공방 ... 증언하거나 비슷한 정황이 나오면 모르겠지만 현재는 근거 없는 추측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문화재 야행 행사를 며칠 한다고 해서 경제적 효과가 엄청나다고 볼 수는 없지 않느냐”고도 했다. ...
  • [단독] 손혜원 보좌관, 목포 문화재투어 주관사 전 대표였다

    [단독] 손혜원 보좌관, 목포 문화재투어 주관사 전 대표였다 유료

    손혜원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보좌관이 과거 대표로 있던 업체가 지난해 목포 문화재 관광 사업의 주관사였던 것으로 16일 확인됐다. 중앙일보 취재 결과 목포시는 지난해 9월 7~8일과 10월 26~27일 두 차례에 걸쳐 '목포 문화재야행 2018' 행사를 열었다. 이 행사는 문화재청 국고보조금 1억8000만원과 목포시청 지자체 부담금 1억8000만원 등 3억6000만원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