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미드필더 염기훈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JTBC해설위원 조원희 “축구는 맨홀이다”

    JTBC해설위원 조원희 “축구는 맨홀이다”

    ... 유니폼을 입고 프로 데뷔한 조원희는 2018년 수원 삼성에서 은퇴할 때까지, 17년간 수비수와 미드필더를 오가며 그라운드를 누볐다. K리그 기록은 291경기 출전에 10골 9도움. K리그1(1부리그) ... 해설)에게 많은 도움을 받는다.(웃음)" 조 해설은 작년까지 팀 동료이자 동갑내기 친구였던 염기훈(수원)이 대견하다. 현역으로 뛰는 것을 넘어 여전히 팀의 핵심 선수로 활약 중이기 때문이다. ...
  •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 방이었다. 데얀의 골로 주도권을 되찾은 수원은 후반 초반 승부를 뒤집었다. 수원은 후반 3분 염기훈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프리킥을 골 지역 오른쪽에서 수비수 구자룡이 헤딩슛 역전골로 연결했다. ... 승점 7점에 머무른 제주는 리그 11위. 제주는 전반 22분 기막힌 오른발 중거리포 선제골을 꽂은 미드필더 권순형만 홀로 빛났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 '슈퍼' 관록…반전 절실한 수원이 믿는 구석

    '슈퍼' 관록…반전 절실한 수원이 믿는 구석

    ...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과 2019시즌 첫 슈퍼매치를 치른다. 수원의 공격 선봉장 베테랑 염기훈(왼쪽)과 데얀. 사진=K League 제공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올드 보이'가 ... 어시스트를 배달하며 이 부문 단독 선두에 올라있다. 2위는 수원 출신 공격수 박건하(5도움). 미드필더 염기훈은 2일 수원 구단이 발표한 4월 최우수 선수(MVP ·통산 7번째 수상 )에 뽑힐 ...
  • 'K리그 최초' 이달의 선수 세징야의 무서운 발끝

    'K리그 최초' 이달의 선수 세징야의 무서운 발끝

    ... '이달의 선수상'을 놓고 경쟁한 선수는 FC 서울 골키퍼 유상훈(30) 울산 현대 미드필더 김보경(30) 상주 상무 골키퍼 윤보상(26)이다. 환상적인 선방쇼를 펼친 두 명의 골키퍼와 ... 선수는 2012 · 2013시즌 몰리나(당시 FC 서울) 2015 · 2016시즌 염기훈(수원 삼성) 두 명 밖에 없을 정도로 쉽지 않은 도전이다. 아직 시즌 초반이라 섣불리 자신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JTBC해설위원 조원희 “축구는 맨홀이다”

    JTBC해설위원 조원희 “축구는 맨홀이다” 유료

    ... 유니폼을 입고 프로 데뷔한 조원희는 2018년 수원 삼성에서 은퇴할 때까지, 17년간 수비수와 미드필더를 오가며 그라운드를 누볐다. K리그 기록은 291경기 출전에 10골 9도움. K리그1(1부리그) ... 해설)에게 많은 도움을 받는다.(웃음)" 조 해설은 작년까지 팀 동료이자 동갑내기 친구였던 염기훈(수원)이 대견하다. 현역으로 뛰는 것을 넘어 여전히 팀의 핵심 선수로 활약 중이기 때문이다. ...
  •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선발 복귀 데얀, 2경기 연속골로 완벽 부활 알리다 유료

    ... 방이었다. 데얀의 골로 주도권을 되찾은 수원은 후반 초반 승부를 뒤집었다. 수원은 후반 3분 염기훈이 왼쪽 측면에서 올린 프리킥을 골 지역 오른쪽에서 수비수 구자룡이 헤딩슛 역전골로 연결했다. ... 승점 7점에 머무른 제주는 리그 11위. 제주는 전반 22분 기막힌 오른발 중거리포 선제골을 꽂은 미드필더 권순형만 홀로 빛났다. 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
  • '슈퍼' 관록…반전 절실한 수원이 믿는 구석

    '슈퍼' 관록…반전 절실한 수원이 믿는 구석 유료

    ...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과 2019시즌 첫 슈퍼매치를 치른다. 수원의 공격 선봉장 베테랑 염기훈(왼쪽)과 데얀. 사진=K League 제공 프로축구 수원 삼성의 '올드 보이'가 ... 어시스트를 배달하며 이 부문 단독 선두에 올라있다. 2위는 수원 출신 공격수 박건하(5도움). 미드필더 염기훈은 2일 수원 구단이 발표한 4월 최우수 선수(MVP ·통산 7번째 수상 )에 뽑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