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크루즈 1척, 차 3억7600만 대가 내뿜는 이산화황 배출
    크루즈 1척, 차 3억7600만 대가 내뿜는 이산화황 배출 유료 미세먼지 '황과의 전쟁' ㈜로우카본테크의 이철 대표(오른쪽)와 노창래 기술연구소장이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장정필 객원기자] 지난 4월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있는 국책연구기관인 ... 벌이고 있다. 문재인 정부는 30년 이상 된 노후 화력발전소 6기를 조기 폐쇄하는 한편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가 발령될 때 화력발전소 출력을 80%로 제한하고 있다. 현재 각국 화력발전소의 ...
  • 크루즈 1척, 차 3억7600만 대가 내뿜는 이산화황 배출
    크루즈 1척, 차 3억7600만 대가 내뿜는 이산화황 배출 유료 미세먼지 '황과의 전쟁' ㈜로우카본테크의 이철 대표(오른쪽)와 노창래 기술연구소장이 제품을 설명하고 있다. [장정필 객원기자] 지난 4월 대전광역시 유성구에 있는 국책연구기관인 ... 벌이고 있다. 문재인 정부는 30년 이상 된 노후 화력발전소 6기를 조기 폐쇄하는 한편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 조치가 발령될 때 화력발전소 출력을 80%로 제한하고 있다. 현재 각국 화력발전소의 ...
  • “농어민도 미세먼지 취약계층”…비상저감조치 땐 마스크 제공 유료 정부가 야외에서 작업하는 농민과 어민을 미세먼지 취약계층으로 분류, 미세먼지로부터 이들을 보호하는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환경부는 미세먼지 취약계층의 범위를 확대하는 '미세먼지 저감 ... 세심한 미세먼지 대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김영우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과장은 “비상저감조치가 시행될 때 농민·어민에게 마스크를 지급하고 야외 근로시간을 단축하는 등의 조치가 취해질 것”이라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