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재판으론 한계…'2+2 해법' 외교로 풀어야”
    [예영준 논설위원이 간다] “재판으론 한계…'2+2 해법' 외교로 풀어야” 유료 ━ 배상 소송 도맡아 온 최봉태 변호사의 징용공 해법 일본 기업 미쓰비시 머티리얼의 임원진이 2015년 7월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2차 대전 당시 미군 포로들을 강제노역시킨 일을 사죄한 뒤 피해자들과 손을 잡았다. 이 자리에 참석한 사외이사 오카모토 유키오(맨 왼쪽)는 아베 총리의 외교 자문 역할을 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AP=연합뉴스] 최봉태(57) ...
  • 르노-FCA 합병 추진, 세계 3위 자동차 메이커 탄생하나
    르노-FCA 합병 추진, 세계 3위 자동차 메이커 탄생하나 유료 ... 완성차 업체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가 27일 프랑스 완성차 업체인 르노에 공식적으로 합병을 제안했다. 르노는 지난해 390여만대의 완성차를 판매했지만 세계 2위(1076만대)인 르노·닛산·미쓰비시 연합의 맹주(盟主)다. FCA는 이날 르노와의 합병을 공식 제안하면서 지분 구조는 50대50으로 하고 네덜란드에 지주회사를 설립해 합병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FCA 주주에겐 25억유로(약...
  • 르노-FCA 합병 추진, 세계 3위 자동차 메이커 탄생하나
    르노-FCA 합병 추진, 세계 3위 자동차 메이커 탄생하나 유료 ... 완성차 업체인 피아트·크라이슬러(FCA)가 27일 프랑스 완성차 업체인 르노에 공식적으로 합병을 제안했다. 르노는 지난해 390여만대의 완성차를 판매했지만 세계 2위(1076만대)인 르노·닛산·미쓰비시 연합의 맹주(盟主)다. FCA는 이날 르노와의 합병을 공식 제안하면서 지분 구조는 50대50으로 하고 네덜란드에 지주회사를 설립해 합병하는 방안을 제시했다. FCA 주주에겐 25억유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