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민자역사 15곳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도시재생 뉴딜사업도 양극화?...손혜원 의원 땜에 주목받는 뉴딜사업 보니

    도시재생 뉴딜사업도 양극화?...손혜원 의원 땜에 주목받는 뉴딜사업 보니

    ... 이런 사업이 손 의원 부동산 투기 의혹 파문으로 위축되지 않을까 걱정하고 있다. 목포 근대역사문화 공간 원주민이 다수 포함된 만호동 주민자치위원회는 21일 기자회견을 열고 "중앙정부나 지방자치단체 ... 지원받을 수 있는데도 중구는 재정 형편 등을 이유로 신청하지 않았다. 대전지역 뉴딜사업(총 7)은 국비 50%, 시비 35%, 구비 15% 비율로 사업비가 구성된다. 대전 중구청 관계자는 ...
  • [신년인터뷰]허성무 창원시장 "올해는 경제 살리기 올인"

    [신년인터뷰]허성무 창원시장 "올해는 경제 살리기 올인"

    ... 쏘고 평화를 쏘는 대회로 의미를 더했다." - 올해 시정 방향과 역점 시책은. "삶의 현장 곳에서 만난 시민들께서 하시는 말씀은 한결같다. 제 손을 꼭 잡고선 제발 경제 좀 살려달라고 ... 공동체적 구심점과 도시 성장의 뼈대를 마련할 수 있다." - 정부에 바라는 점이 있다면. "15년전 맺은 족쇄에 묶여있는 마산해양신도시 개발 사업은 정부가 주도한 민자 국책 사업으로 국비 ...
  • [3기 신도시][종합]남양주왕숙·하남교산·인천계양·과천 확정

    [3기 신도시][종합]남양주왕숙·하남교산·인천계양·과천 확정

    ... 및 수도권 광역교통망 개선방안' 브리핑을 갖고 이같이 발표했다. 국토부는 100만㎡ 이상 4(12만2000호), 100만㎡ 이하 6, 10만㎡ 이하 31에서 주택을 공급할 방침이다. ... 과천~우면산간 도로를 지하화하며 과천대로∼헌릉로 연결도로를 신설(왕복 4차로)한다. 과천~송파간 민자도로 노선도 확장·변경(3.4km, 추가사업비 부담)한다. 도로 개선으로 고속터미널까지 약 15분, ...
  • '개발부터 주민편의까지'… 의정부 100년 미래 '발걸음'

    '개발부터 주민편의까지'… 의정부 100년 미래 '발걸음'

    ... 이었다"며 대한민국 안보를 위해 헌신해 온 미2사단 장병에게 감사의 뜻을 전했다. 의정부시의 역사에서 빼놓을 수 없는 미군기지는 1953년 7월 휴전이 발효되자 거대한 미군 기지들이 의정부에 ... 검토 이후 무려 5년여 만에 이룬 결실이다. 안 시장은 “직동추동근린공원은 대한민국 최초 민자공원의 대표적 성공사례로 평가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의정부시는 역사의 의인을 기억하기 위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경주·포항은 아직 지진 트라우마 … 정부는 다 잊은 것 같다”

    “경주·포항은 아직 지진 트라우마 … 정부는 다 잊은 것 같다” 유료

    ... 5.8 규모의 지진이 덮쳤다. 1978년 국내 관측 이래 최대 규모의 강진에 111명이 살 을 잃었다. 재산 피해액만 110억원이 넘었다. 이로부터 1년 여가 지난 지난해 11월 15일에는 ... 밤색을 칠했다. 함석으로 만든 가짜 한옥은 경주시 황남동·사정동·인왕동 등 한옥이 모여 있는 역사문화미관지구에만 60여채가 넘었다. 도시계획 조례에 따르면 역사문화미관지구 내에 함석으로 지붕을 ...
  • 민자역사 3곳 허가 만료 넉달 앞, 정부는 아직도 무대책

    민자역사 3 허가 만료 넉달 앞, 정부는 아직도 무대책 유료

    서울·영등포·동인천역 민자역사(驛舍)의 운명이 갈림길에 섰다. 국가에서 받은 사업허가 기간이 올해 말로 끝나기 때문이다. 이후 처리 방안은 원상회복(철거), 국가귀속, 점용 기간 연장의 ... 방식이다. 사업자가 30년간 상업시설을 운영하고 국가에 점용료를 지불한다. 현재 운영 중인 민자역사는 총 15곳이다. 철도시설공단에 따르면 이들로부터 나오는 토지 점용료는 지난해 기준 연간 약 ...
  • 민자역사 3곳 허가 만료 넉달 앞, 정부는 아직도 무대책

    민자역사 3 허가 만료 넉달 앞, 정부는 아직도 무대책 유료

    서울·영등포·동인천역 민자역사(驛舍)의 운명이 갈림길에 섰다. 국가에서 받은 사업허가 기간이 올해 말로 끝나기 때문이다. 이후 처리 방안은 원상회복(철거), 국가귀속, 점용 기간 연장의 ... 방식이다. 사업자가 30년간 상업시설을 운영하고 국가에 점용료를 지불한다. 현재 운영 중인 민자역사는 총 15곳이다. 철도시설공단에 따르면 이들로부터 나오는 토지 점용료는 지난해 기준 연간 약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