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정수석실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윤석열 접대 의혹' 보도에…청와대 “드릴 말씀이 없다” 유료

    ... 총장을 별장에서 접대했다고 진술했지만 검찰이 이를 덮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대해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이날 오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윤중천씨로부터 그런 진술이 나온 걸 청와대 민정수석실도 인지했느냐'는 질문에 “제가 더 드릴 말씀이 없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청와대 민정수석실이 검증하고 사실무근으로 판단했다'는 대검 발표에 대해서도 미묘한 반응을 내놨다. 이 관계자는 “어떤 ...
  • 윤석열 “업자 별장서 어울릴 정도로 대충 살지 않았다” 유료

    ... 경력도 없다. 윤 총장 인사검증의 책임이 있는 청와대는 이날 한겨레의 의혹 보도에 대해 “드릴 말씀이 없다”는 입장만을 반복했다. 조국 법무부 장관은 이날 “현 검찰총장 후보 시절 당시 민정수석실 차원에서 관련 내용을 점검했으나 사실이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윤 총장은 이날 오후 해당 보도를 한 한겨레 기자를 서울서부지검에 '출판물에 의한 명예훼손' 혐의로 형사 고소했다. ...
  • 여환섭 “윤중천 휴대폰·수사기록에 윤석열 이름 없었다”

    여환섭 “윤중천 휴대폰·수사기록에 윤석열 이름 없었다” 유료

    ... 접대' 수사단에 넘겼지만 제대로 된 조사가 이뤄지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대검은 이에 “청와대 민정수석실에서도 근거 없는 음해로 판단한 완전한 허위사실”이라며 강력히 반발하는 상황이다. 중앙일보는 ... 관계자들 역시 “당시 수사기록에 윤석열은 없었다”고 했다. 대검은 “윤 총장 임명 전 청와대 민정수석실도 사실 확인을 했지만 사실무근으로 판단했다”고 말했다. 당시 청와대 민정수석은 조국(54)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