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비하인드 뉴스] '막말 논란' 한선교 사퇴…사무총장 '잔혹사'?
    [비하인드 뉴스] '막말 논란' 한선교 사퇴…사무총장 '잔혹사'? ... 의원에게 석패, 몇 백표 차이로 졌습니다. 친박계가 도와주지 않았다는 얘기도 있고요. 그럼 민주당은 어떠냐, 민주당도 보면 18대부터 20대까지 3명의 사무총장이 있었는데, 물론 20대 때는 ... 얘기하고 있습니다. 제가 좀 측근에게 근거를 물어보니까 "지난 탄핵 때도 박근혜 전 대통령의 지지율이 최소 5%는 나왔다. 연동형 비례제가 돼서 정당 지지율에서 만일 10%를 얻으면, 얼마 간에 ...
  • 트럼프 18일 올랜도서 '어게인 2020' 대규모 재선 출정식
    트럼프 18일 올랜도서 '어게인 2020' 대규모 재선 출정식 ... 화요일(18일) 올랜도에서 출마선언을 하는 데 2만 2000석의 좌석에 10만 6000명이 신청했다. (민주당 후보) 조 바이든은 군중 100명도 모으지 못할 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18일(현지시간) ... 가능성은 높아 현직 대통령이지만 재선 캠페인을 일찍 시작한 또 다른 이유는 트럼프의 낮은 지지율 때문이다. 여론조사 분석사이트 리얼클리어폴리틱스에 따르면 트럼프 직무수행 지지도는 취임 이래 ... #오바마 #레이스 #트럼프 대통령 #올랜도 출정식 #재선 출정식
  • 문 대통령 지지율 50% 근접…민주 41%·한국 31%
    문 대통령 지지율 50% 근접…민주 41%·한국 31% ... 스웨덴 의회에서 한반도 평화를 주제로 연설을 하고 있다. 청와대사진기자단 문재인 대통령의 지지율이 2주간의 내림세를 멈추고 반등해 50%선에 근접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17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 가능' 관련 보도에 따른 영향도 작용했다”고 풀이했다. 세부 계층별로는 진보층과 중도층, 민주당·정의당·평화당 등 범여권 지지층과 무당층, 서울과 경기·인천, 부산·울산·경남(PK), 20대와 ... #대통령 #지지율 #대통령 지지율 #중도층 민주당 #여론조사 결과
  • 유시민 "과감히 쓰라"지만 민주당에선 '소주성'이 사라졌다
    유시민 "과감히 쓰라"지만 민주당에선 '소주성'이 사라졌다 더불어민주당 확대간부회의가 12일 오전 국회에서 열렸다. 이인영 원내대표가 모두발언하고 있다. 왼쪽부터 이해찬 대표, 이 원내대표, 박광온 최고위원, 김해영 최고위원. 변선구 기자 ... 대체적 분석이다. 체감경기는 물론이요, 각종 지표에서도 하향 곡선을 그리고 있다. 서울의 한 민주당 의원은 “여론조사에서 10%포인트 이상 앞서는 지지율 숫자가 중요한 게 아니다. 경제 여파로 ... #딜레마 #민주당 #딜레마 상황 #최근 민주당 #민주당 주요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총리 직함? 턱도 없어…황교안, 지금부터 바닥 훑어야”
    [강찬호 논설위원이 간다] “총리 직함? 턱도 없어…황교안, 지금부터 바닥 훑어야” 유료 ... 재선(16·17대)에 불과한 데다 국회를 떠난 지 11년이나 됐다. 2017년 대선 정국에서 민주당 후보 경선을 앞두고 임종석과 친한 전대협 선배 우상호 의원은 임종석에게 “안희정을 도와라”고 ... 되겠다”는 지적을 받았다. 그만큼 황교안에게 '종로 출마'는 민감한 사안이란 얘기다. 김 의원은 “민주당에서 누가 종로에 나올지와 함께 총선 직전 황 대표 지지율이 변수다. 상승세라면 비례대표로 나가면서 ...
  • [서소문 포럼] 요즘 2016년 미국이 떠오르는 이유
    [서소문 포럼] 요즘 2016년 미국이 떠오르는 이유 유료 ... 미국에선 야당 지지자들 사이에선 루머가 사그라지지 않았다. 2015년 9월 CNN 여론조사 때 민주당 성향 응답자의 54%는 '오바마는 기독교인'이라고 답한 반면 공화당 성향 응답자의 44%는 ... 것처럼 말이다. 오바마 지지는 임기 말에 더 상승했다. 오바마는 59%라는 높은 국정수행 지지율(2017년 1월 16∼19일, 갤럽)을 마지막으로 백악관을 떠났다. 셋째는 경제다. 미국 ...
  • “민심 심상찮다” 여당 의원들 당직도 고사하고 지역구로 유료 정당 지지율은 '39(더불어민주당)대 23(자유한국당)', 문재인 대통령 지지율도 45% 안팎을 꾸준히 오간다. (한국갤럽, 6월 첫째 주 여론조사) 국정운영의 동력을 잃었다고 할 정도는 아닌 지수인데, 여당 의원들은 하나같이 “바닥 민심이 심상치 않다”고들 한다. 이른바 체감 지지율이 낮다고 보는 것이다. 이유는 경제다. 청와대에서 “성장세 하방 위험이 커졌다”고 할 정도다. 미·중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