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박영선 원내대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맞장토론] "정부 자작극" "정치적 괴물" 잇단 발언 논란

    [맞장토론] "정부 자작극" "정치적 괴물" 잇단 발언 논란

    ... 들어가려는, 스스로 입증 못하는 자유한국당의 모습이 안쓰럽기까지 합니다.] [앵커] 김현아 원내대변인, 이에 대해서 답변을 하셔야 될 것 같습니다. [김현아/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일단 이재정 ... 겁먹고 계시지 않는가. 아니면 보이콧을 좀 오히려 원하시는 게 아닌가 생각이 들고요. 이인영 원내대표가 아마 최고위원 발언인가 원내에서 그런 발언을 하셨던 것 같아요. 전혀 그건 사실이 아니라는 ...
  • 박지원 “황교안 '사노맹', 김학의 사건 등 방어 위한 것”

    박지원 “황교안 '사노맹', 김학의 사건 등 방어 위한 것”

    ... 민주평화당 의원은 13일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이 법무부 장관이 되면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김학의 사건 등으로 문제가 있을 수도 있다”고 말했다. 박 의원은 이날 오전 YTN 라디오 ... 방어하기 위해서 그런 이야기를 하는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박 의원은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윤석열 검찰총장의 청문회에서 황 대표가 법무부 장관을 지낸 시절 제기된 ...
  • 민주평화당 분당 초읽기…정계개편 신호탄 되나

    민주평화당 분당 초읽기…정계개편 신호탄 되나

    ... 상황을 좀 짚어보죠. 12일에 탈당하겠다, 이런 입장을 밝혔는데 일단 며칠간 좀 더 정동영 대표를 비롯한 당권파와 협의를 진행할 수 있다, 이런 의미로 받아들여도 됩니까? [최영일/시사평론가: ... 장제원 의원 등 비박계 의원들은 지금 중도통합을 해야한다, 라는 것 아니겠습니까? 황교안 대표는 양쪽에 다 지금 손을 내밀었던 입장인데. 지금은 교착국면이죠. 이 상황에서 나경원 원내대표가 ...
  • '도쿄 여행금지' 발언에 나경원 “도쿄에 아파트 보유한 분이 장관”

    '도쿄 여행금지' 발언에 나경원 “도쿄에 아파트 보유한 분이 장관”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는 6일 여당 내에서 도쿄를 여행금지구역으로 설정하자는 주장을 비판하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의 '도쿄 아파트'를 언급했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여당에선 도쿄올림픽 보이콧을 이야기하고 정부에선 남북 단일팀 구성을 말하고, 도대체 모순투성이”라면서 이같이 말했다. 나 원내대표는 “여당과 정부 일각에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국회 정상화 뒤집은 한국당, 황교안 리더십도 시험대 유료

    ... 바른미래당에서도 나 원내대표의 리더십을 거론하고 있다. 당 안팎의 샌드위치가 된 모양새다. 이런 나 원내대표를 두고 2014년 박영선(현 중소기업벤처부 장관)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를 연상케 한다는 반응도 ... 거론된다. 나 원내대표가 국회 현안을 도맡아 했다곤 하지만, 협상안을 암묵적·공개적으로 승인한 황 대표도 책임이 있다는 게 이유다. 나 원내대표는 '황 대표와 합의문을 조율했느냐'는 기자들에게 “다 ...
  •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유료

    ... [뉴시스] 3당 원내대표 간 국회 정상화 합의가 한국당 의원총회에서 부결되면서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의 리더십도 적지 않은 상처를 입었다. 의원총회 후 이양수 한국당 원내대변인은 기자들에게 “의원 ... 끼친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한편 일각에선 2014년 세월호특별법을 추진했던 박영선 당시 새정치민주연합 원내대표가 의원총회에서 협상안 추인을 거부당하며 정치적 위기를 맞았던 상황과 ...
  • [이정재의 시시각각] 자영업자를 위한 최저임금은 없다

    [이정재의 시시각각] 자영업자를 위한 최저임금은 없다 유료

    ... 전례가 없다지만, 이 정부가 전례 없이 밀어붙인 정책이 하나둘인가. 이미 여당 내에서도 동결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지난달 송영길 의원이 “내년 최저임금 동결”을 주장한 데 이어 홍영표 전 원내대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도 '동결 검토'에 가세했다. 최운열 의원은 아예 “동결을 당론으로 정하자”고 했다. 이왕 전례를 깬다면 동결보다는 하향 조정이 낫다. '노동보다 경제', 속도·방향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