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중국 TCL, 1분기 북미 TV 판매량 1위…삼성전자 첫 추월
    중국 TCL, 1분기 북미 TV 판매량 1위…삼성전자 첫 추월 ... '방어' TCL의 65인치 4K TV는 지난해부터 국내에 있는 코스트코에서 65만9000원까지 할인 판매하고 있다. 각각 110만원 대, 130만원 대부터 판매하는 삼성ㆍLG TV의 반값 수준이다. 중국 TV 업체 상당수는 중앙정부, 지방정부로부터 매출액 15% 안팎의 보조금ㆍ인센티브를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보조금을 기반으로 한국 업체들이 따라잡을 수 없는 수준까지 가격을 ... #중국 #삼성 #판매량 기준 #판매량 증가 #판매금액 기준
  • 필리핀유학, 어학연수 박람회 이번 주말 코엑스에서 개최, 필리핀가족연수, 주니어연수 학비 할인
    필리핀유학, 어학연수 박람회 이번 주말 코엑스에서 개최, 필리핀가족연수, 주니어연수 학비 할인 ... 세부, 바기오, 일로일로 등 각 지역 필리핀어학원 관계자가 직접 어학원에 대한 상담을 제공하여 관심 어학원에 대한 세세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박람회 참가 혜택으로 필리핀어학연수 비용 반값 할인, 카드 결제 및 무이자 할부, 스킨스쿠버, 아일랜드 호핑, 계곡, 온천, 시티 투어 등 현지 액티비티가 추가로 제공된다. 필리핀가족연수, 영어캠프, 주니어 연수는 기숙사 인원 제한이 ...
  • 청, 상반기 중 '제2 광주형 일자리' 목표…상생 발판 될까?
    청, 상반기 중 '제2 광주형 일자리' 목표…상생 발판 될까? ... 안고 다시 돌아올 수 있게 될 겁니다. (화이팅!)] +++ [고현준/40대 공감 위원 : 구직자, 회사, 지자체 모두에게 좋은 정책 같지만 과연 그럴까요? 현대 기아차 노조는 이런 반값 일자리가 확산이 되면 기존 노동자들의 임금 수준도 떨어질 것이라면서 반발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정부는 제2의 광주형 일자리를 만들기로 했는데요.] +++ [정태호/청와대 일자리수석 (어제) ...
  • 올리브, '올리브 마켓' 개최…푸드·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총집합
    올리브, '올리브 마켓' 개최…푸드·라이프스타일 브랜드 총집합 ... 마켓이 큐레이션한 트렌디한 푸드·리빙 브랜드, 나만을 위한 프리미엄 브랜드 및 위시 리스트 가전, 흔히 만나볼 수 없었던 키즈 브랜드까지 다양한 카테고리의 쇼핑을 즐길 수 있다. 최대 반값 할인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매력적인 가격에 만나볼 기회를 제공한다. 올리브 마켓 관계자는 “No.1 푸드·라이프스타일 채널 올리브가 콘텐츠와 함께 쇼핑의 재미를 더하게 될 '올리브 마켓'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비즈톡] 롯데쇼핑, 총 37개 상품 반값 판매 外
    [비즈톡] 롯데쇼핑, 총 37개 상품 반값 판매 外 유료 롯데쇼핑, 총 37개 상품 반값 판매 롯데쇼핑은 20일부터 26일까지 '롯데온 하프타임' 이벤트로 총 37개 인기 상품을 반값에 판매한다. 행사는 일별로 하루에 두 번(오전 11시 · 오후 4시)씩 행사 상품 판매가의 50%를 엘포인트로 돌려주는 이벤트다. 롯데쇼핑 각 계열사들이 고객 수요가 많은 상품 총 37개 품목을 행사 상품으로 선정했다. ...
  • 3기 신도시, 후분양에 발목잡히나
    3기 신도시, 후분양에 발목잡히나 유료 ... 정도로 4~5년 전인 2006년 판교(1120만원)와 4년간의 시차에도 비슷했다. 판교, 강남 보금자리지구, 위례 등의 분양 성공에는 강남과 가까운 입지여건 외에 주변 시세의 절반 정도여서 '반값'으로 불린 저렴한 분양가가 큰 몫을 했다.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3기 신도시 분양가는 만만찮을 것 같다. 2015년부터 공동주택 ...
  • 3기 신도시, 후분양에 발목잡히나
    3기 신도시, 후분양에 발목잡히나 유료 ... 정도로 4~5년 전인 2006년 판교(1120만원)와 4년간의 시차에도 비슷했다. 판교, 강남 보금자리지구, 위례 등의 분양 성공에는 강남과 가까운 입지여건 외에 주변 시세의 절반 정도여서 '반값'으로 불린 저렴한 분양가가 큰 몫을 했다. [그래픽=차준홍 기자 cha.junhong@joongang.co.kr] 3기 신도시 분양가는 만만찮을 것 같다. 2015년부터 공동주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