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반기업 정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기업이 다시 돌아오지 않는 데는 이유가 있다 유료

    ... 개를 철폐한다'는 정책(Two for One Rule)을 추진한 미국과는 정반대다. 여기에 반기업 정서는 가실 줄 모른다. 일본이 불산 수출을 규제해 반도체 산업이 흔들릴 위기에 처했을 때, ... 좇는 투자 본능을 자극했다. 그런 정책의 밑바탕에는 '누가 뭐래도 일자리는 기업이 만든다'는 확고한 인식이 서려 있다. 친노조·반기업 일변도인 우리 정부가 새겨 봐야 할 대목이다.
  • [서소문 포럼] 처칠의 연설만으로 영국이 승리할 수 있었나

    [서소문 포럼] 처칠의 연설만으로 영국이 승리할 수 있었나 유료

    ... 여기에 북한은 한미훈련을 구실로 단거리 미사일을 계속 쏘고 있다. 전쟁에서 이기려면 용감한 병사, 성능 좋은 무기, 병참 지원도 필수다. 무역전쟁의 최전선엔 한국 기업이 있다. 과도한 반기업 정서와 규제는 기업을 질식시킨다. 당장 당근 몇 개 주는 것에 그치지 말고 병사의 사기를 높일 실질적 대책이 있어야 한다. 우리에겐 원전 기술이란 좋은 무기도 있는데 폐기될 운명이다. 에너지는 ...
  • [사설] 북한의 미사일로 응답받은 “남북 평화경제 극일” 유료

    ... 채 장밋빛 미래만 강조했다간 “몽상가”란 소리만 듣게 된다. 한·일 문제에 미·중 갈등까지 겹쳐 증시가 폭락하고 환율이 급등하는 등 우리 경제에 짙은 불안감이 드리워졌다. 막연한 희망 대신 냉철한 현실 인식에 근거한 해법을 찾아야 한다. 반기업 정서를 해소하고 각종 규제를 혁파함으로써 경제 전쟁에 나서는 기업의 사기를 살리는 일이 그 첫걸음이 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