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시혁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빅히트, 음악게임 전문회사 수퍼브 인수 "강력한 시너지"

    히트, 음악게임 전문회사 수퍼브 인수 "강력한 시너지"

    히트 엔터테인먼트(공동대표 방시혁·윤석준, 이하 히트)가 멀티 플랫폼 음악게임 전문회사 수퍼브(공동대표 김선행·오민환)를 인수했다. 히트는 19일 “최근 게임 회사 수퍼브의 지분 ... 통해 전 세계 이용자들의 기대에 부합할 수 있는 콘텐츠를 만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방시혁 대표는 "히트는 게임이 우리의 주력분야인 음악과 강력한 시너지를 낼 수 있는 산업이라고 생각한다”며, ...
  • 방탄소년단, 전주동물원 놀이기구 타고 완주서 패러글라이딩

    방탄소년단, 전주동물원 놀이기구 타고 완주서 패러글라이딩

    ... 새만금홍보관 공원 전면에 BTS 뮤직비디오를 감상하고 그 촬영지를 배경 삼아 기념 사진도 남길 수 있는 포토존을 설치했다. BTS는 전북과 인연이 깊다. 이들을 세계적 그룹으로 키운 작곡가 방시혁 히트 엔터테인먼트 대표 부모가 전북 사람이어서다. 방 대표는 서울에서 태어났지만, 아버지는 남원, 어머니는 전주가 고향이다. 전주시와 완주군은 내심 지구촌 곳곳에 수많은 팬을 거느린 ...
  • [뉴스체크|문화] 수원청개구리 복원 서식지 조성

    [뉴스체크|문화] 수원청개구리 복원 서식지 조성

    ... 사는 개구리 가운데 가장 작습니다. 1980년 수원에서 처음 발견됐습니다. (화면 출처 : 수원시) 3. 방탄소년단·여자친구 '한 솥밥' 그룹 방탄소년단의 소속사인 히트 엔터테인먼트가 그룹 여자친구의 소속사인 쏘스뮤직을 인수했습니다. 방시혁 대표는 아티스트를 육성하고 관리하는 철학이 비슷해 힘을 합치게 됐다고 설명했습니다. JTBC 핫클릭 [뉴스체크|문화] ...
  • 방탄소년단·여자친구 한 지붕 아래에…빅히트, 쏘스뮤직 인수했다

    방탄소년단·여자친구 한 지붕 아래에…히트, 쏘스뮤직 인수했다

    ... 독립성을 유지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레이블 확장과 사업 영역별 구조 개편을 추진 중인 히트는 이번 인수를 통해 멀티 레이블 구조를 강화했다. 특히 팬덤을 갖춘 아티스트와 잠재력 ... 네트워크 및 플랫폼 노하우를 통한 소속 아티스트들의 성장도 기대된다"고 전망했다. 앞서 히트 방시혁 대표와 2009년 11월 쏘스뮤직을 설립한 소성진 대표는 2012년 데뷔했다가 해체한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슈IS] 빅히트, 방탄소년단 안고 사업 확장…이번엔 걸그룹

    [이슈IS] 히트, 방탄소년단 안고 사업 확장…이번엔 걸그룹 유료

    방탄소년단을 세계적인 그룹으로 키워 낸 히트 엔터테인먼트가 사업 확장을 도모한다. 각계 전문가들을 영입하고 레이블 체제로 규모를 키울 것을 예고했다. 히트는 1일 전 SM 사내 ... 크리에이티브 디렉터를 들이고 브랜드총괄(CBO·Chief Brand Officer) 직함을 줬다. 히트히트 관계사 브랜드의 전반을 총괄하는 큰 역할이다. 방시혁 대표는 "민 CBO는 엔터테인먼트 ...
  • "당당한 아미…" 문화 현상된 방탄소년단 팬덤

    "당당한 아미…" 문화 현상된 방탄소년단 팬덤 유료

    ... 함께 시청했다. 방탄소년단이 출연하지 않는 행사임에도 아미들 자체만으로 열기가 뜨거웠다. 히트 수장 방시혁 대표도 현장을 찾아 유심히 지켜봤다. 앞선 서울대학교 졸업 축사에서 "K팝을 ... 강했지만 이제는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협력의 존재로 받아들여지는 셈이다. 행사를 무료로 주최한 히트는 "전 세계 54만 명의 아미들이 참여한 아미피디아 글로벌 캠페인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동시대에 ...
  • [인사] 빅히트 윤석준 공동대표 선임

    [인사] 히트 윤석준 공동대표 선임 유료

    윤석준 히트 엔터테인먼트는 윤석준(사진) 전 CBO(사업총괄)를 공동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6일 밝혔다. 윤 대표는 히트에 입사해 전략기획이사·사업본부장 등을 역임했다. 히트방시혁 대표가 제작 부문을, 윤 대표가 사업 부문을 총괄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