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배현진 자유한국당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야당 “탁현민 첫눈 오면 놓아준다더니” … 청와대 일각선 “농담처럼 오간 말인데”

    야당 “탁현민 첫눈 오면 놓아준다더니” … 청와대 일각선 “농담처럼 오간 말인데” 유료

    ... 실장의 '첫눈' 발언은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직접 기자들에게 공개해 화제가 됐다.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는 24일 페이스북에 “첫눈이 내렸다. 청와대 쇼 기획자를 어떻게 처리할지 지켜보자”며 “쇼로 시작해 쇼로 연명하는 이 정권이 끝날지 모른다”고 적었다. 배현진 한국당 대변인도 “부디 이 정권이 한 공연기획자의 손에 연명한 것이 아니라는 사실을 보여 달라”고 논평했다. ...
  • 한국당 비대위원 최병길·김대준·이수희·정현호 외부 영입 유료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24일 비대위원 8명의 인선을 마무리했다. 파격인사 대신 경제에 방점을 찍은 무난한 인선이라는 평가다. 원내에선 김성태 원내대표, 함진규 정책위의장, ... 여성연대 대변인, 정현호(31) 한국청년정책학회 이사장 등이 포함됐다. 비대위원은 아니지만 배현진(35) 송파을 당협위원장은 비대위 대변인으로 임명됐다. 당내 인사는 계파색이 옅은 인사들이 ...
  • “혁신비대위에 백지 전권을” 원외서 탄력 받는 '김성태 체제' 유료

    자유한국당 원외 당협위원장들이 5일 곧 출범할 혁신비상대책위원회에 '백지 전권' 수준의 강력한 권한을 부여해야 한다는 데 뜻을 모았다. 혁신비대위를 강력하게 밀어붙이고 있는 김성태 당 대표 권한대행에게도 힘이 실릴 전망이다. 한국당 원외 당협위원장 100여명은 이날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김성태 대행과의 간담회에 참석, 향후 당의 리더십과 비대위 권한·역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