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범진보 진영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조국 구하다 진보 가치 놓쳐” “중도층 늘어도 한국당 안 가”

    “조국 구하다 진보 가치 놓쳐” “중도층 늘어도 한국당 안 가” 유료

    ... 하나의 현상이 됐다. 조국 법무부 장관이란 개인을 넘어 세대와 시대를, 또 정권과 이념, 진영을 향한 질문이 됐다. 중앙일보가 진보와 보수를 아우르는 학자 4인에게 답을 구했다. ━ ... 뉴스쿨대학교에서 미국의 대통령제에 관한 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은 안 교수는 그동안 더불어민주당을 비롯한 범진보 진영의 이론적·현실적 자문에 응해 왔다. 서강대 재학 시절엔 '사노맹(남한 사회주의 노동자동맹)' ...
  • 심상정 “정의당의 길 갈 것…총선 후보단일화 없다”

    심상정 “정의당의 길 갈 것…총선 후보단일화 없다” 유료

    ... 필요성에 대해서도 목소리를 높이며 민주당에 힘을 실어줬기 때문이다. 민주당 한 중진 의원은 “민주당과 정의당은 일종의 제로섬(한쪽이 득을 보면 반드시 다른 한쪽이 손해를 보는 상태) 관계”라며 “정의당이 민주당 2중대를 벗어나는 것이 아니라 범진보 개혁 진영의 외연을 확대하는 역할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우림 기자 yi.woolim@joonang.co.kr
  • 문 대통령 '5당 대표+황교안 단독회동' 제안…황교안 “3당 회동이면 수용” 유료

    ... 진행되기 어려운 일”이라고 했다. 황 대표가 언급한 2당은 민중당과 대한애국당이다. 일대일 회동에 앞선 다자 회동에서 배제를 요구한 정의당과 민평당 등 2당은 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함께 범진보 진영을 구축하고 있다. 청와대 핵심 관계자는 “강기정 수석을 통해 전달한 제안이 최종안”이라며 “한국당이 끝내 5당 회동을 수용하지 않을 경우 현재로서는 7일 회동 자체가 무산될 수 있다”고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