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법리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WTO '일 수출 규제' 정식 논의…한·일 팽팽한 신경전

    WTO '일 수출 규제' 정식 논의…한·일 팽팽한 신경전

    ... 제네바에서 열렸습니다. 한국과 일본 대표들은 팽팽한 신경전을 벌였습니다. 다른 의제들에 대한 회의가 길어지면서 일본 수출규제 문제는 우리 시간으로 오늘 오후 5시쯤 정식 안건으로 다뤄집니다. 치열한 법리 공방과 국제사회를 상대로한 여론전이 펼쳐질 것으로 보입니다. 박현주 기자가 보도합니다. [기자] 우리 측 협상 대표인 김승호 산업통상자원부 신통상질서전략실장이 굳은 표정으로 WTO 회의장에 ...
  • 검찰, 이완구 '문무일 고소' 각하

    검찰, 이완구 '문무일 고소' 각하

    ... 리스트'에 연루돼 총리직을 그만뒀다. 하지만 2017년 12월 22일 대법원이 불법정치자금 수수 혐의에 대해 무죄를 확정함에 따라 '성완종 리스트' 족쇄를 벗었다. 이에 이 전 총리 측은 법리 검토를 거쳐 문 총장 등 당시 수사팀을 지난해 5월 고소했다. 이 전 총리는 고소장을 통해서 문 총장 수사팀이 본인에게 유리한 증거를 삭제하거나 법원에 아예 제출하지 않았다며 자신의 사건에서 ...
  • '사법농단 정점' 양승태 석방…보석 후 첫 재판 전망은

    '사법농단 정점' 양승태 석방…보석 후 첫 재판 전망은

    ... 기소한 사건에 대해서 무죄가 좀 된 적이 있고요. 이제 업무방해는 위력 또는 위계에 의해서 업무를 방해하는데 과연 의원이라는 직함에 어떤 위력을 이용했는가? 이 부분에 대해서 굉장히 법리적으로 논란이 있기 때문에 검찰에서는 여러 가지 고민 끝에 부정한 채용 자체가 일종의 뇌물이다, 이렇게 봐서 뇌물로 기소한 거죠.] 김성태 "총선용 계략…검사들 고소" 검찰 "경찰 피의사실 ...
  • 윤호중 “한·일관계 이분법 안 돼”…조국, SNS 여론전 중단

    윤호중 “한·일관계 이분법 안 돼”…조국, SNS 여론전 중단

    ... 것”이라고 설명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조 수석의 페이스북 활동이 '내부(국내) 갈등을 부추긴다'는 기자들 지적에 대해 “조 수석의 글은 청와대의 공식 입장은 아니다”고 선을 그으면서도 “법리적 문제는 법조인으로서 조 수석이 충분히 발언할 수 있는 사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 수석은 대신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 책을 한 권 들고 입장했다. 아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한국 무기는 GATT 3개 조항…'후쿠시마 어퍼컷팀' 파견

    한국 무기는 GATT 3개 조항…'후쿠시마 어퍼컷팀' 파견 유료

    ...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보할 계획이다. 정부는 WTO 제소 준비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WTO 분쟁해결 절차에 들어가면 한·일 양국은 길게는 수년이 걸리는 최종 결정까지 치열한 '법리 다툼'을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대외경제정책연구원(KIEP)의 '일본의 대한국 수출규제 강화에 대한 국제통상법적 검토' 보고서에 따르면 양측이 날 선 공방을 벌일 부분은 '관세 및 무역에 ...
  • 윤호중 “한·일관계 이분법 안 돼”…조국, SNS 여론전 중단

    윤호중 “한·일관계 이분법 안 돼”…조국, SNS 여론전 중단 유료

    ... 것”이라고 설명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날 조 수석의 페이스북 활동이 '내부(국내) 갈등을 부추긴다'는 기자들 지적에 대해 “조 수석의 글은 청와대의 공식 입장은 아니다”고 선을 그으면서도 “법리적 문제는 법조인으로서 조 수석이 충분히 발언할 수 있는 사안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조 수석은 대신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 회의에 책을 한 권 들고 입장했다. 아베 ...
  • [사설] 한·일 갈등, 양국 모두 차분하고 유연하게 대처해야 유료

    ... 없는 법이다. 서로 양보해야 타협이 이뤄진다. 일본 측도 이번 기회에 한국을 단단히 손보겠다는 식의 경직된 입장에서 벗어나야 한다. 이번 대법원 판결은 수많은 일본 변호사가 지지할 정도로 법리적으로 충분히 설득력 있는 결정이다. 그런데도 한일협정을 이유로 무조건 무시하려는 태도는 온당치 못하다. 최근 뉴욕타임스가 적절하게 지적했듯, 정치적 이유로 무역 보복을 사용하는 것은 잘못이라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