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글로벌 아이] 시진핑 리더십이 흔들리는 까닭은

    [글로벌 아이] 시진핑 리더십이 흔들리는 까닭은 유료

    ... 2일 “중국의 급작스러운 붕괴를 준비해야”라며 중공 붕괴론을 내놨다. 중공 흔들기는 미국의 오랜 전술이다. 3년 전 왕지쓰(王緝思) 베이징대 국제전략연구원장은 “두 개의 질서”를 말했다. 중공 주도의 중국 국내 질서와 미국 주도의 국제질서다. “이 '두 개의 지배권' 사이의 모순이 미·중 관계의 핵심”이라는 주장이다. 중공이 미국의 글로벌 패권을 건드리자...
  • 트럼프 “김정은, 시진핑 만난 뒤 변했다” … 커지는 중국 배후론

    트럼프 “김정은, 시진핑 만난 뒤 변했다” … 커지는 중국 배후론 유료

    ... 여사가 22일(현지시간) 한·미 정상회담을 마치고 워싱턴DC 옛 주미 대한제국공사관을 찾아 관계자의 설명을 듣고 있다. [김상선 기자]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잇따라 '중국 배후론', ... 있어야 한다는 의미다. 중국은 원칙적으로 단계적 해법에 동의하는 입장이다.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장은 “김정은 위원장은 2차 방중에서 단계적 비핵화에 대한 입장을 더 분명히 밝혔다”며 ...
  • “북한이 말하는 비핵화, 내용 불분명 … 중국, 사드 다시 제기하는 날 올 것”

    “북한이 말하는 비핵화, 내용 불분명 … 중국, 사드 다시 제기하는 날 올 것” 유료

    자칭궈. [연합뉴스] “단박에 비핵화를 끝내자는 미국의 해법은 현실성이 없고, 북·미의 기대치에 큰 격차가 있다.” 중국의 권위있는 국제정치학자인 자칭궈(賈慶國) 베이징대 국제관계학원장이 다음달 12일로 예정된 북·미 정상회담에 대한 낙관은 금물이라고 지적했다. 중앙일보는 북한에 훈수를 두고 있는 중국의 생각을 읽기 위해 자 원장과 두 차례 인터뷰했다. 다음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