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변속기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볼보, 신형 S60 사전예약 1000대 돌파

    ... 본격적인 고객 인도는 9월부터 진행 될 계획이다. 국내에는 최고출력 254마력(5,500 rpm), 최대토크 35.7kgm의 직렬 4기통 싱글 터보 차저 T5 가솔린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 조합으로 출시된다. 국내 출시 트림은 2가지로 일부 편의 사양에 따라 S60 T5모멘텀 (4760만원)과 S60 T5인스크립션(5360만원)으로 판매된다. 안민구 기자 an.mingu@jtbc...
  • 기아차, 소형 SUV '셀토스' 출시…1929만~2636만원

    기아차, 소형 SUV '셀토스' 출시…1929만~2636만원

    ... 셀토스를 처음 공개했다. 국내 판매를 시작으로 앞으로 인도와 중국 등에서 잇따라 출시한다. 국내 시장에는 1.6 터보 가솔린과 1.6 디젤 2가지 모델을 선보인다. 모두 7단 듀얼클러치변속기(DCT)가 적용됐다. 복합연비(16인치 2WD 기준)는 가솔린 12.7 ㎞/ℓ, 디젤 17.6 km/ℓ다. 가격은 1.6 터보 가솔린 모델 트렌디 1929만원, 프레스티지 2238만원, ...
  • 기아차의 '글로벌 전략무기' 셀토스, 국내 출시

    기아차의 '글로벌 전략무기' 셀토스, 국내 출시

    ... 재해석했고 동급 최대 전장(4375㎜)과 적재공간(498L)을 확보했다. 1.6L 터보가솔린 엔진(최고출력 177마력)과 1.6L 디젤엔진(최고출력 136마력)을 장착했고 7단 더블클러치 변속기(DCT)를 맞물려 동급 최대 수준의 연비도 확보했다. 복합연비에서 1.6L 터보가솔린 엔진은 12.7㎞/L, 1.6L 디젤엔진은 17.6㎞/L를 인증받았다. 최근 현대차그룹이 공들이고 ...
  • 쌍용차,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실시

    쌍용차, 수해차량 특별정비 서비스 실시

    ... 수해차량 무상점검을 실시함은 물론 소모성 부품을 무상교환하고 필요할 경우 비상시동 조치 등의 서비스를 펼칠 계획이다. 또한 갑작스러운 폭우에 차량이 침수됐을 경우 시동을 걸면 엔진 및 변속기, 전기장치 등 차량의 주요 부품에 심각한 손상을 줄 수 있으니 반드시 전원을 차단하고 전문가에게 도움을 요청하거나 인근 서비스네트워크에서 점검을 받아야 한다고 쌍용차 관계자는 당부했다. 안민구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댓글만 3000개 “제주도 렌터카 불쾌하고 불안하다”

    댓글만 3000개 “제주도 렌터카 불쾌하고 불안하다” 유료

    ... 달린 댓글들. 11일 현재 2000개가 넘는 댓글이 달렸다. 하나같이 제주도 렌터카 업체들의 횡포를 고발하는 내용이다. 손민호 기자 2주일 전 제주도에서 황당한 일을 겪었다. 미션(변속기)이 나간 렌터카를 받았다. 더 황당했던 건 렌터카 직원들의 태도다. 그들은 사과는커녕 거짓말에 급급했다. “일부러 이 차를 줬느냐?”며 발뺌하더니 “햇볕 아래 오래 세워놓으면 고장이 난다”고 ...
  • [시승기IS] 돌아온 티볼리…새 심장은 '신의 한수'

    [시승기IS] 돌아온 티볼리…새 심장은 '신의 한수' 유료

    ... 이용하는데 전혀 불편함이 없었다. 신차라고 해도 믿을 정도다. 티볼리 변화의 백미는 새 심장이다. 쌍용차는 티볼리에 새로 개발한 1.5ℓ 휘발유 터보 엔진을 달았다. 이는 아이신 6단 자동변속기와 조화를 이룬다. 이를 통해 최고출력 163마력, 최대토크 26.5㎏f.m의 성능을 낸다. 새 엔진은 티볼리에 날개를 달아줬다. 가속 페달에 발을 얹자 순식간에 시속 100km에 도달했다. ...
  • 만도 구조조정…중소 차부품사 “최후발악 심정, 빚내 설비투자”

    만도 구조조정…중소 차부품사 “최후발악 심정, 빚내 설비투자” 유료

    ... 71조원으로 낮아지고 있어 업계 전반의 수익이 나빠진 상황이다. 전기·수소차가 늘어나면서 부품업계의 상황은 더욱 나빠질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구조가 복잡하고 부품 수가 많은 엔진·변속기 등이 전기차에 들어가지 않기 때문이다. 오랫동안 내연기관 중심의 부품만 생산해 온 2·3차 협력업체의 경우 전기차 등 친환경차 부품 생산으로 설비를 전환하지 않으면 당장 판로가 끊길 수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