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대중공업 노조, 주총장 점거 농성…사측 “경비원 7명 부상…1명 실명 위기”
    현대중공업 노조, 주총장 점거 농성…사측 “경비원 7명 부상…1명 실명 위기” 유료 ... 본관 직원 간 몸싸움이 벌어지면서 현관 유리문이 깨졌다. 조합원들이 달걀 등을 던져 경비원 7명이 상처를 입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중 경비원 3명은 눈에 유리 파편이 들어가는 상처를 입었다. 현대중공업 관계자는 “조합원과의 충돌로 직원 1명이 실명 위기에 처한 상황”이라며 “나머지 6명이 입은 부상에 대해서도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말했다. 주주총회장을 ...
  • [라이프 트렌드] 여행·용돈도 좋지만 올핸 젊어지고 싶어…얘들아 신경 써다오
    [라이프 트렌드] 여행·용돈도 좋지만 올핸 젊어지고 싶어…얘들아 신경 써다오 유료 ... 자녀, 40~50대 부모, 70대 조부모 등 2대·3대 가족이 많이 찾아온다. 자녀들이 혼자 병원 문턱을 넘기 어려워하는 부모·조부모를 모시고'효도'하러 오는 것이다. 서울 강남구의 애플성형외과 ... 발생'이 원인이었다. 부작용이 발생하면 원치 않는 부위가 푹 꺼지거나 안면 비대칭, 피부 괴사, 실명에까지 이를 수 있다. 따라서 간단한 시술 한 가지를 받아보고 자신에게 잘 맞는다고 여겨질 때 ...
  • [건강레이더] 봄철 급증 결막염, 10세 미만·여성 특히 취약 유료 ... 진료 인원은 매년 봄철(3∼5월)이 전월보다 가장 높은 증가율을 보였다. 박종운 일산병원 안과 교수는 "10대 미만은 감염성 질환에 취약해 감염성 결막염이 증가할 수 있으며, 일반적인 ... 등으로 나뉜다. 일반적인 결막염은 자연 치유되지만, 제대로 치료하지 않으면 경우에 따라서는 안구에 후유증을 남기고 실명된다. 권오용 기자 kwon.ohyong@jtbc.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