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보수단체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안혜리의 직격인터뷰] 노조를 적으로 삼기에 문재인 정부는 간이 너무 작았다

    [안혜리의 직격인터뷰] 노조를 적으로 삼기에 문재인 정부는 간이 너무 작았다 유료

    ... 맡은 경제통으로 이 정부의 소득주도성장을 입안한 인물 중 한 사람이다. 그런 그가 지난 보수 정권에서부터 줄곧 주장해오던 '창업' 얘기를 들고 나왔다. 신간 『구직 대신 창직하라』에서 ... 지킬 약속을 많이 했으니 정책 로드맵을 발표해 바로잡아야 하지 않겠느냐고 했다. 언론이나 이익단체가 문제 삼더라도 '선거 땐 몰랐는데 공무원들과 실무적으로 검토해보니 도저히 지금은 안 될 것 ...
  •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안혜리의 시선] 김제동씨, 그 정도면 뇌물입니다 유료

    ... 추모 콘서트에 김제동이 출연했다는 이유만으로 방송에서 다 하차하게 됐다'고 했다. 김제동이 보수 정권의 대표적인 블랙리스트 피해자로 등극하는 순간이었다. 탁 전 행정관 말대로 정치적 지향이 ... 박수받으며 돈을 벌고, 정권 교체 이후엔 정권 핵심 인사들과 가깝다는 데 주목하는 여당 소속 단체장의 전국 지자체를 한 바퀴 돌며 세금을 자기 주머니로 쓸어담았다고밖에 볼 수 없다. 사정이 ...
  • [사설] 원칙도 기준도 엉망진창인 진보교육감의 자사고 취소 유료

    ... 상산고가 “형평성과 공정성, 적법성에서 크게 벗어난 불공정 평가”라며 강력 반발하는 것은 당연하다. 시민단체들도 “결론을 내놓고 한 짜맞추기 평가”라고 지적한다. 가장 큰 문제는 정권에 따라 180도 바뀌는 교육 정책으로 학부모들이 큰 혼란을 겪고 있다는 점이다. 교육정책은 진보와 보수를 떠나 안정성과 일관성이 중요하다. 자사고나 특수목적고는 고교 교육을 다양화한다는 취지로 도입됐다. 하지만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