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아침& 지금] "G20, 미·중 무역 합의문 협상 자리 아냐"
    [아침& 지금] "G20, 미·중 무역 합의문 협상 자리 아냐" ... 남아 있게 됩니다. JTBC 핫클릭 [아침& 지금] 남양주서 승용차-화물차 충돌…1명 숨져 [아침& 지금] 트럼프 "김 위원장 친서 멋진 내용…예상 못 해" [아침& 지금] 건강보험증 발급 개선…"부정 사용 막는다" [아침& 지금] "세월호 후 5년…안전 개선됐지만 여전히 취약" [아침& 지금] "독박육아 없고 노인도 일하는 스웨덴" Copyright by ...
  • [건강레이더]혈전제거술·스텐트…뇌혈관질환 치료에도 건강보험 적용 혈전제거술·스텐트 등 뇌혈관질환 치료에도 건강보험이 적용된다. 보건복지부는 뇌혈관질환 치료 등에 건강보험 적용을 확대하는 '요양급여의 적용기준 및 방법에 관한 세부사항 고시' 개정안을 오는 19일까지 행정예고한다. 급성 허혈 뇌졸중 환자를 위한 혈전제거술은 증상 발생 8시간 이내에 실시해야만 보험 적용을 인정했으나, 앞으로는 증상 발생 8∼24시간 ...
  • [리뷰IS] "우리집 냉장고 재료 맞아?"..지석진, 고품격 15분 요리에 감탄 (냉부해)
    [리뷰IS] "우리집 냉장고 재료 맞아?"..지석진, 고품격 15분 요리에 감탄 (냉부해) ...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지석진은 "열 개를 팔면 월급을 받는다더라. 지금 아홉 개를 팔았다고 했다"며 딱한 사정이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또 김수용은 "90년대 중반쯤에 (지석진이) 보험을 8개나 들었다"며 "지석진은 얘기만 하면 가입한다고 소문이 퍼졌다"고 폭로했다. 이에 MC 안정환은 "형님이 착해서 많이 당하는 것 같다"고 거들었다. 이날 MC 김성주는 지석진에 대해 ...
  • 중국도 말라리아 0명인데 한국은 576명,WHO "제발 퇴치하라"
    중국도 말라리아 0명인데 한국은 576명,WHO "제발 퇴치하라" ... 검증할 길이 없다. 보건 당국 관계자는 "북한이 오히려 '한국 때문에 말라리아가 생긴다'고 주장한다"고 전했다. 그래픽=김영옥 기자 yesok@joongang.co.kr ━ 진단키트 건강보험 적용 안 돼 말라리아 위험지역에서 열이 나면 보건소나 동네 의원에 바로 가면 되는데, 감기·몸살인 줄 알고 그냥 지나친다. 열이 나서 병원 가면 신속진단키트로 검사하면 감염 여부를 알 수 있다. ... #말라리아 #기생충 #사람 사이클 #이맘때 말라리아 #말라리아 발생률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라이프 트렌드] 투자 수익+보너스 안정적 노후 연금 유료 ━ 이런 보험 어때요 노후생활비 마련의 한 해법으로 연금보험이 꼽히고 있다. 교보생명 '미리보는내연금(무)교보변액연금보험II'는 보험료를 주식·채권 등에 투자해 수익에 따른 적립금을 연금으로 나눠 받는 변액연금보험이다. 만기(연금개시 때)까지 유지해 연금으로 받을 때 보험료 납입기간에는 매년 보험료의 100분의 5를, 거치기간엔 100분의 4를 가산한 금액을 ...
  • [라이프 트렌드] 투자 수익+보너스 안정적 노후 연금 유료 ━ 이런 보험 어때요 노후생활비 마련의 한 해법으로 연금보험이 꼽히고 있다. 교보생명 '미리보는내연금(무)교보변액연금보험II'는 보험료를 주식·채권 등에 투자해 수익에 따른 적립금을 연금으로 나눠 받는 변액연금보험이다. 만기(연금개시 때)까지 유지해 연금으로 받을 때 보험료 납입기간에는 매년 보험료의 100분의 5를, 거치기간엔 100분의 4를 가산한 금액을 ...
  • 오늘 인보사 청문회…코오롱 실무진만 나와 맥빠질 듯
    오늘 인보사 청문회…코오롱 실무진만 나와 맥빠질 듯 유료 ... 감당하기 힘들 정도로 커졌기 때문이다. 한국거래소는 19일 티슈진의 상장폐지 여부를 심사하는 절차를 시작한다. 상장폐지가 결정될 경우 수천억 원에 달하는 법적 분쟁이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이에 앞서 국내 손해보험사 10곳은 코오롱생과를 상대로 인보사 의료비 환수 소송을 지난 5일 제기한 바 있다. 이수기·강기헌 기자 retalia@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