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사설] 대화 모멘텀 살리려면 북한이 먼저 변해야 한다 유료 ... 완화란 당면 목표에 집중했지만 '일괄타결식 빅딜'을 원하는 미국은 제재 완화 요구에 꿈쩍도 하지 않았다. 그 배경에는 북한의 비핵화 의지에 대한 근본적인 신뢰의 문제가 있다. 이는 북한이 존 볼턴 백악관 안보보좌관 등 미국의 강경파 인사들을 몰아붙인다고 해결될 일이 아니다. 북한은 '완전한 비핵화'가 말만 앞세운 것이 아닌 진정성 있는 결단임을 행동으로 입증해야 한다. 다른 누구도 ...
  • 트럼프 “김정은 아름다운 친서” 3차회담 신호?
    트럼프 “김정은 아름다운 친서” 3차회담 신호? 유료 ... 결렬 이후 상황 변화가 없다는 점도 신중론의 배경이다. 비핵화 준비가 안 돼 있다는 미국이나, 협상의 판을 깼다는 북한의 주장이 팽팽한 가운데 양측은 여전히 양보를 요구하고 있다. 존 볼턴 백악관 국가안보보좌관은 이날 월스트리트저널이 주최한 행사에 참석해 3차 북·미 정상회담 전망에 대해 “전적으로 가능하지만, 열쇠는 김 국무위원장의 손에 달려 있다고 본다”고 강조했다. 3차 ...
  • [글로벌 포커스] 북한에서 정말 '숙청'이 벌어졌다면…
    [글로벌 포커스] 북한에서 정말 '숙청'이 벌어졌다면… 유료 ... 인권 말살과 같은 문제들을 일절 언급하지 않았고 북한의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약속을 의심 없이 받아들이는 것처럼 보였다. 그 후에도 미국 대통령의 “김 위원장과 사랑에 빠졌다”는 발언, 존 볼턴 보좌관에 대한 비난, 북한과 비건 특별대표와의 협상을 고집하지 않는 태도에 근거해, 김 위원장은 하노이 정상회담에서 합의를 끌어낼 수 있다는 확신을 한층 굳혔을 것이다. 그러나 협상은 성사되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