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부인 이순자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집' 법정공방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집' 법정공방

    ... 넘어간게 부당하다며 전두환씨가 낸 소송, 어제(18일) 재판이 있었는데 전씨 측은 제 3자인 부인의 것이라는 주장을 이어갔습니다. 검찰은 전씨의 차명 재산이라고 보고 있고요, 일단 행정법원은 ... 집은 본채와 별채 건물로 이뤄져 있습니다. 그런데 소유권은 제각각 입니다. 본채는 전씨의 부인 이순자 씨 소유로 돼 있습니다. 본채에 딸린 정원 땅은 전씨의 비서관이었던 이택수 씨의 것입니다. ...
  •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자택' 법정공방

    "차명재산" "이순자 것"…전두환 '연희동 자택' 법정공방

    ... 집은 본채와 별채 건물로 이뤄져 있습니다. 그런데 소유권은 제각각 입니다. 본채는 전씨의 부인 이순자씨 소유로 돼 있습니다. 본채에 딸린 정원 땅은 전씨의 비서관이었던 이택수씨의 것입니다. ... 받아준 상태입니다. 오늘 열린 본 재판에서 전씨 측은 연희동 집은 전씨가 대통령이 되기 전부터 이순자씨 소유였다는 점을 강조했습니다. 대통령 재임시 불법행위로 만들어진 재산이라는 검찰의 논리가 ...
  • 이순자 "연희동 자택 내 명의, 매각 무효…낙찰자 공개하라"

    이순자 "연희동 자택 내 명의, 매각 무효…낙찰자 공개하라"

    ... 연희동 자택의 모습. [뉴시스] 추징금 미납으로 공매로 넘어간 전두환 전 대통령의 연희동 자택에 대해 부인이순자씨가 "전 전 대통령이 아닌 제3자의 재산을 매각한 것은 무효"라고 주장했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3부(장낙원 부장판사)는 18일 이순자씨와 전 비서관 이택수씨가 한국자산관리공사를 상대로 제기한 공매처분취소소송 1회 변론기일을 진행했다. 이씨 측 ...
  • 75년 인생중 33년 감옥에서···4번째 구속 장영자 징역 4년

    75년 인생중 33년 감옥에서···4번째 구속 장영자 징역 4년

    ... 더하면 33년 1944년생으로 올해 75세인 장씨에게 4년은 짧지만은 않은 기간이다. 장씨는 1982년 이른바 '장영자ㆍ이철희 부부 어음 사기' 사건으로 처음 구속됐다.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부인이순자씨와 인척이었던 그는 중앙정보부에 재직 중이던 남편과 정관계 고위급 인사들과의 관계를 앞세워 세간의 믿음을 샀다. 자금난에 시달리던 기업에 자금을 지원하고 몇 배에 달하는 어음을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현장에서] 떠난 이에게 바친 통합, 산 자에게 남은 분열

    [현장에서] 떠난 이에게 바친 통합, 산 자에게 남은 분열 유료

    ... 호상(好喪)이라고 부를 만한 장례식장이었지만 빈소에선 예상밖으로 울음소리가 자주 터져 나왔다. 생전엔 영부인으로 대중에 알려졌지만 별세 이후엔 오히려 '1세대 여성운동가'의 발자취가 부각되는 듯 했다. ... 어우러져 통합의 분위기를 연출했다. DJ와 정치적으로 대척점에 있었던 전두환 전 대통령의 부인이순자 여사는 조문 둘째 날 직접 조문을 왔다. 현재 장외투쟁을 이어가는 한국당 황교안 ...
  • “이희호, 대통령 부인보다 시대의 선생님으로 기억돼야”

    “이희호, 대통령 부인보다 시대의 선생님으로 기억돼야” 유료

    ... 12일 이희호 여사의 빈소를 찾은 박순희(73)씨는 이렇게 말했다. 김대중 전 대통령의 부인이 아닌 '이희호' 개인의 삶을 제대로 돌아봤으면 하는 바람이어서라고 했다. 이날 이틀째를 맞은 ... 신촌 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의 이희호 여사 빈소를 찾은 조문객들. 사진은 전두환 전 대통령 부인 이순자 여사. [오종택 기자] 이희호 여사의 유일한 자서전 『동행』을 집필한 유시춘 EBS ...
  • 전두환 자택 51억3700만원에 낙찰…실제 집행은 쉽지 않을 듯 유료

    ... 진행된다. 현재 전 전 대통령의 미납추징금은 1055억원으로 추징 시효는 2020년까지다. 하지만 연희동 자택은 공매에 대한 취소 소송이 진행 중이다. 이 집의 본채·정원 등은 전 전 대통령의 부인 이순자씨와 전 비서관 이택수씨가, 별채는 셋째 며느리 이윤혜씨가 나누어 소유하고 있다. 검찰이 자택을 공매에 넘기자 이들은 지난해 12월 “형사 재판 피고인인 전씨가 아닌 제3자 소유의 재산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