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북미대화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靑 "김정은 11월 부산 초청 여부, 북미관계 진전에 달려있다"

    靑 "김정은 11월 부산 초청 여부, 북미관계 진전에 달려있다"

    ... 오는 11월 부산에서 열리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초청 여부는 "북미 관계의 진전에 달렸다"고 밝혔다. 주형철 대통령 경제보좌관은 18일 오후 춘추관에서 진행한 브리핑 뒤 관련 질문에 "가장 중요한 것은 북미 대화가 잘 이뤄지는 것"이라고 답했다. "김 위원장의 초청 시기와 관련된 마지노선을 어떻게 정하고 있는가"라는 ...
  • 11월 부산서 '한-아세안 정상회의'…김 위원장 초청하나

    11월 부산서 '한-아세안 정상회의'…김 위원장 초청하나

    ... 수 있을것이라는 이야기가 있었습니다. 오늘(18일) 청와대 브리핑에서 관련 질문이 나왔는데 '북미관계 진전에 달렸다'고 답했습니다. 강현석 기자입니다. [기자] 청와대가 11월 부산에서 한국과 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연다면서 김정은 위원장을 초청할지는 북·미 대화에 달렸다고 밝혔습니다. 주형철 청와대 경제보좌관은 "지금 가장 중요한 건 북미 대화가 잘 이뤄지는 것"이라며 ...
  • 북 발사체, 긴급 NSC 소집…"군사적 긴장 고조, 중단 촉구"

    북 발사체, 긴급 NSC 소집…"군사적 긴장 고조, 중단 촉구"

    ... 지배적입니다. 또 앞서 트럼프 대통령이 김정은 위원장의 친서를 공개했듯이, 20일 이후부터 북미 정상회담의 실무 협상이 진행이 될텐데요. 협상력을 높이기 위한, 일종의 지렛대로 발사체 발사를 ... 언급은 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어제 문 대통령도 경축사를 통해 "불만이 있다고 하더라도 대화의 판을 깨어서는 안 된다, 대화의 장에서 논의하자"고 언급을 한 바가 있는데요. 감정적으로 ...
  • 北 "남측과 마주앉을 생각 없어"…통일부 "우리 노력에 호응 촉구"

    北 "남측과 마주앉을 생각 없어"…통일부 "우리 노력에 호응 촉구"

    ... 적극 호응해 올 것을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남북공동선언의 이행을 위해서는 남북 간의 대화와 협력만이 유일한 길이다. 대화의 장에서 서로의 입장을 얼마든지 조율할 수 있다는 것이 우리의 ... 대변인은 "남조선 당국이 이번 합동군사연습이 끝난 다음 아무런 계산도 없이 계절이 바뀌듯 저절로 대화국면이 찾아오리라고 망상하면서 앞으로의 조미(북미)대화에서 어부지리를 얻어보려고 목을 빼 들고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에버라드 칼럼] 한·미 합동군사훈련이 영구 중단될 수도 있다

    [에버라드 칼럼] 한·미 합동군사훈련이 영구 중단될 수도 있다 유료

    ... 중단시키려 했다. 북한이 미사일 실험으로 긴장을 한껏 고조시켰다가 갑자기 유화적으로 전술을 바꿔 대화의 문을 여는 것이 목적이라면 합동군사훈련이 종료된 시점에 친서를 보냈어야 했다. 훈련이 시작되기 ... 코집이 글렀다”라고 비아냥거렸다. 둘째, 이번 북한 외무성 담화에서는 공개적으로 한국과의 대화를 차단했다. 권 국장은 “대화는 조미(북미) 사이에 열리는 것이니 북남 대화는 아니라는 것을 ...
  • [신용호의 시선] 참 안 맞았던 두 사람, 문 대통령과 아베

    [신용호의 시선] 참 안 맞았던 두 사람, 문 대통령과 아베 유료

    ... 파열음을 냈다. 그다음 통화(5월 30일)에선 북한 미사일 도발을 놓고 '오로지 압박'과 '압박+대화'로 접근법에 차이를 보였다. 그해 7월 함부르크 G20 정상회의에서 첫 회담을 갖는다. 거기서도 ... 불만인 건 북한 문제에 대한 어깃장이었다고 한다. 여권 핵심 인사는 “아베 총리는 시종 남북·북미 간 화해에 불만이 많았고 제재를 입에 달고 살았다”고 말했다. 다른 핵심 관계자도 “회담에서 ...
  • 홍석현 이사장 “북, 주민 삶의 질 향상이 체제보장 길”

    홍석현 이사장 “북, 주민 삶의 질 향상이 체제보장 길” 유료

    ... 이사장은 또 “지금의 문재인 대통령과 트럼프 대통령, 김정은 위원장의 조합은 앞으로도 쉽게 오지 않을 평화 달성의 호기라는 점을 잘 인식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홍 이사장은 “김 위원장이 대화 거부 자세를 거둬들이고 조건 없이 미국과 실무대화에 나서길 바란다. 그래야 성과있는 북미 정상회담 준비작업이 가능하다. 더 나아가 한국과도 대화하고 교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28개국에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