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불똥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배명복 칼럼] 해법 없는 한·일 갈등의 해법

    [배명복 칼럼] 해법 없는 한·일 갈등의 해법 유료

    ... 1000만 명을 넘어섰다. 754만 명의 한국인이 일본을 방문했고, 295만 명의 일본인이 한국을 찾았다. 양국 관계가 파국으로 치달으면 민간 교류도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다. 미·중 갈등의 불똥이 한국 기업들로 튀고 있는 상황에서 한·일 갈등의 여파까지 겹치면 가뜩이나 어려운 한국 경제는 치명상을 입을 수 있다. 지난주 조선일보에 실린 조선 도공(陶工)의 후예 '14대(代) 심수관' ...
  • [e글중심] 김제동은 공무원? 세금으로 먹고사니까…

    [e글중심] 김제동은 공무원? 세금으로 먹고사니까… 유료

    ... 김씨가 '평등'을 자주 거론했던 점이 실망감을 높였나 봅니다. “목수의 망치와 판사의 망치가 같다더니, 시장 상인의 마이크와 자신의 마이크는 다르다는 건가”라고 합니다. 다른 방송인에게도 불똥이 튀었습니다. 김미화씨가 몇몇 지자체에서 550만~770만원을 강연료로 받은 것이 도마 위에 올랐습니다. 두 방송인의 성향을 거론하며 “강연까지 코드 인사”라는 네티즌도 있습니다. ◆고깃집 ...
  • 미·중 경제 19 대 14…한 쪽이 100% 완승 못해 타협 불가피

    미·중 경제 19 대 14…한 쪽이 100% 완승 못해 타협 불가피 유료

    ... 수밖에 없다는 입장을 정부가 분명하게 밝혀야 한다.” 정부와 학계 모두 구멍가게 수준 대처 그로 인해 기업들이 피해를 볼 수 있지 않은가. “미·중이 싸우는 상황에서 우리 쪽에 전혀 불똥이 튀지 않을 순 없다. 일정 부분 감수할 수밖에 없다고 본다. 다만 사드 때처럼 당하기만 할 게 아니라, 세계무역기구(WTO)에 제소하는 등 원칙에 따라 당당히 대응할 필요가 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