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불신임 논란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유료

    ... 전하는 등 나 원내대표가 들고 온 합의안에 대해 전혀 수긍하지 않겠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분위기에 밀린 나 원내대표가 스스로 합의문 추인을 철회했지만 향후 국회 상황에 따라 당내에서 불신임 논란으로 번질 가능성도 배제하긴 어렵다. 정치권에선 황교안 대표의 대여 강경노선이 이날 압도적인 부결에 영향을 끼친 것 아니냐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한편 일각에선 2014년 세월호특별법을 ...
  • 어렵사리 합의한 국회 정상화, 한국당이 뒤집었다 유료

    ... 물었어야 하는 것 아니냐”(심재철), “여당이 온갖 법안을 다 갖고 와서 끼워넣었다”(강석호)며 나경원 원내대표 등 원내 지도부에게 쓴소리를 했다. 관련기사 나경원 리더십 상처…불신임 논란 번질 수도 특히 패스트트랙 법안 처리와 관련, “각 당의 안을 존중해”라는 문구를 지적하는 이가 많았다. 주광덕 의원은 이날 비공개 의총에서 “합의문대로면 결국 5당이 협의하게 될 수밖에 ...
  • 바른미래 반쪽 의총…“김관영, 사보임 되돌리면 불신임 안할 것”

    바른미래 반쪽 의총…“김관영, 사보임 되돌리면 불신임 안할 것” 유료

    ... 두 의원을 원래대로 복귀시키는 것만이 현 상황을 타개할 유일한 길”이라며 “김 원내대표가 결자해지한다면 불신임 추진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말했다. 사보임 반대엔 바른정당계 정운천 의원과 안철수계 김중로·김삼화·신용현 의원도 동참했다. 강제 사보임 논란에 대해 당 소속 정개특위 위원들도 불만을 제기했다. 김동철 의원은 김 원내대표에게 “강행은 무리다. 주말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