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블라인드 펀드

통합 검색 결과

뉴스

  • 3년 전 코링크 계약서에 '정경심 인감'…인지시점 '의문'

    3년 전 코링크 계약서에 '정경심 인감'…인지시점 '의문'

    ... 저희가 취재한 내용을 종합하면 정경심 교수가 작성했을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입니다. 우선 사모펀드 내부 관계자의 증언이 있습니다. 들어보시죠. [사모펀드 관계자 : 정경심 씨가 중간에 코링크를 ... 씨가 동생의 이름으로 투자했다면 공직자윤리법, 운용사에 직접 투자한 뒤 그 운용사가 운영하는 펀드, 가족펀드로 알려진 블라인드펀드에 또 투자한 것은 자본시장법 위반 소지가 있습니다. 기존에 ...
  • '관여한 적 없었다'는 펀드…기존 해명, 새로운 의혹들

    '관여한 적 없었다'는 펀드…기존 해명, 새로운 의혹들

    ... 어제(16일)에 이어서 오늘도 나왔습니다. 이 기자, 앞서 임지수 기자의 리포트 내용을 보면 펀드에 돈을 맡겼을 뿐 관여한 적 없다는 조국 장관의 해명과는 다른 부분이 있는 것 같습니다. [기자] ... 자본시장법 위반 여부를 놓고는 의견이 엇갈리는데요. 법을 어긴 거라고 보는 의견은 정씨가 펀드 투자자인 동시에 운용사 지분투자자가 되면 블라인드펀드라는 계약이 깨진다는 주장입니다. 결국 ...
  • 펀드 운용사 내부 문건 입수…정경심 '수상한 거래' 포착

    펀드 운용사 내부 문건 입수…정경심 '수상한 거래' 포착

    [앵커] 조국 법무장관 가족 펀드 의혹의 핵심 인물, 조 장관의 5촌 조카가 어젯밤(16일) 검찰에 구속이 되면서 이제 곧 조 장관 부인 정경심 교수 소환 조사가 진행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 생각했습니다.)] 소개를 해준 것에 불과하다는 5촌 조카가 실제 대표인 것입니다. 조 장관 측은 해당 펀드가 어디에 투자를 하는지 알 수가 없는 블라인드 펀드라고 주장해 왔습니다. 하지만, 대주주인 ...
  • '사모펀드' 운용·투자…조국 처남 어디까지 관여했나

    '사모펀드' 운용·투자…조국 처남 어디까지 관여했나

    ... 장관 측의 해명과 엇갈리는 부분이 있어 보입니다. [기자] 네, 조국 장관 측은 그동안 투자처를 알 수 없는 블라인드 펀드여서 어디에 어떻게 투자되는지 모른다고 주장해 왔습니다. 그런데 정경심 교수와 함께 대주주였던 조국 장관 처남 정모 씨가 펀드의 직접 투자에 깊숙히 개입한 흔적이 곳곳에서 발견된 것입니다. 이 부분은 조국 장관의 해명과 엇갈린다는 의혹과 함께, ...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전영기의 시시각각] 윤석열은 사슴을 사슴이라 한다

    [전영기의 시시각각] 윤석열은 사슴을 사슴이라 한다 유료

    ... “이것은 사슴 아닌가?”라고 묻자 주변의 신하들이 하나같이 조고의 눈치를 살피면서 “말입니다”라고 했다는 것이다(사마천의 『사기열전』이사열전편). 조국씨는 장관 후보자 시절 100% 가족펀드를 가리켜 블라인드 펀드라고 불렀다. 아마 그는 검찰에 소환되면 가족이 했을 뿐 나는 관계하지 않았다고 말할지 모르겠다. 문재인 대통령은 조국에게 장관 임명장을 주면서 원칙을 지키기 위해서라고 ...
  • [팩트체크]조국 간담회서 “모른다” 141회…야당 “법 미꾸라지”

    [팩트체크]조국 간담회서 “모른다” 141회…야당 “법 미꾸라지” 유료

    “아내가 해서 몰랐다.” “이과쪽 논문이라 몰랐다.” “사모펀드 자체를 몰랐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의 2일 국회 기자간담회는 한마디로 '모르쇠' 간담회였다. 그의 입에선 ▶'모르(른)' ... 후보자는 당시 금융노조 관계자들을 만난 자리에서 “론스타 문제를 잘 알고 있다”고도 했다. “블라인드펀드이기 때문에 투자처를 몰랐다”는 해명 역시 정관에 나온 “업무상 집행사원은 매 분기마다 전체 ...
  • 조국 “블라인드 펀드 투자처 밝히면 불법” 금융계 “근거 없다” 유료

    ... 진행된 2일 기자간담회는 충분한 해명의 자리가 되지 못했다. 오히려 더 많은 의문을 남겼다. 특히 사모펀드와 관련한 조 후보자의 해명과 주장에 대해 업계 관계자들은 납득할 수 없다는 반응이었다. “실정법에 반하고 근거가 없다”는 데 무게가 실렸다. ◆블라인드 펀드는 깜깜이 펀드? =조 후보자는 “블라인드 펀드라 조 후보자는 “블라인드 펀드라서 펀드 운용상 어디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