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 89㎏에 달하는 건장한 체격에도 불구하고 다른 톱 랭커들처럼 시속 200㎞을 훌쩍 넘는 강서브를 지속적으로 넣지 못하고 있다. 강서브는 남자 선수들에게 필수 조건이 됐다. 여자 선수 중에도 비너스 윌리엄스(39)-세리나 윌리엄스(38·이상 미국) 자매는 남자 선수 못지 않은 강서브를 구사해 30대 후반까지도 코트에서 활약하고 있다. 서브에이스는 랠리없이 한 번에 점수를 뽑을 수 있는 ... #정현 #서브 #서브 속도 #이후 서브 #서브 평균
  • 정현, 무바달라 챔피언십 1회전 오늘 밤 9시 생중계
    정현, 무바달라 챔피언십 1회전 오늘 밤 9시 생중계 ... 팀(오스트리아), 11위 카렌 하차노프(러시아) 등 세계 정상급 선수 6명이 출전한다. 또 여자부에는 비너스 윌리엄스와 세리나 윌리엄스(이상 미국) 자매가 나와 맞대결을 벌인다. 정현은 이 대회를 마치면 ... 카카오에서도 생중계 예정이다. JTBC3 FOX Sports와 카카오는 정현의 경기뿐 아니라 윌리엄스 자매의 맞대결, 준결승전, 결승전 등 2018 무바달라 월드 테니스 챔피언십 주요 경기를 모두 ... #정현 #테니스 #남자테니스 #앤더스 #JTBC
  • 정현, 오늘 밤 세계랭킹 6위 케빈 앤더슨과 맞대결
    정현, 오늘 밤 세계랭킹 6위 케빈 앤더슨과 맞대결 ... 나달(2위, 스페인), 도미니크 팀(8위, 오스트리아) 등 정상급 선수들이 대거 출전한다. 비너스 윌리엄스(38위)와 세레나 윌리엄스(16위, 이상 미국) 자매 역시 맞대결을 펼친다. 다음 ... 카카오에서도 생중계 예정이다. JTBC3 FOX Sports와 카카오는 정현의 경기뿐 아니라 윌리엄스 자매의 맞대결, 준결승전, 결승전 등 2018 무바달라 월드 테니스 챔피언십 주요 경기를 모두 ...
  • 정현, 무바달라 월드 테니스 챔피언십 출전...2019 시즌 시작
    정현, 무바달라 월드 테니스 챔피언십 출전...2019 시즌 시작 ... 조코비치(1위·세르비아), 라파엘 나달(2위·스페인), 케빈앤더슨(6위·남아공), 도미니크 팀(8위·오스트리아), 카렌 하차노프(11위·러시아)등 세계 정상급 선수 6명이 출전한다. 또 여자부에는 비너스·세리나 윌리엄스 자매가 나와 맞대결을 벌인다. 이 대회는 남자프로테니스(ATP) 공식 투어 대회는 아니지만 세계 정상급 선수들이 모여 치르는 권위 있는 이벤트 대회다. 12월 한 달간 ...

동영상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유료 ... 89㎏에 달하는 건장한 체격에도 불구하고 다른 톱 랭커들처럼 시속 200㎞을 훌쩍 넘는 강서브를 지속적으로 넣지 못하고 있다. 강서브는 남자 선수들에게 필수 조건이 됐다. 여자 선수 중에도 비너스 윌리엄스(39)-세리나 윌리엄스(38·이상 미국) 자매는 남자 선수 못지 않은 강서브를 구사해 30대 후반까지도 코트에서 활약하고 있다. 서브에이스는 랠리없이 한 번에 점수를 뽑을 수 있는 ...
  •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시속 249km 찍었지만...정현 서브 해법은 '각도' 유료 ... 89㎏에 달하는 건장한 체격에도 불구하고 다른 톱 랭커들처럼 시속 200㎞을 훌쩍 넘는 강서브를 지속적으로 넣지 못하고 있다. 강서브는 남자 선수들에게 필수 조건이 됐다. 여자 선수 중에도 비너스 윌리엄스(39)-세리나 윌리엄스(38·이상 미국) 자매는 남자 선수 못지 않은 강서브를 구사해 30대 후반까지도 코트에서 활약하고 있다. 서브에이스는 랠리없이 한 번에 점수를 뽑을 수 있는 ...
  • 나이도 출산도 세리나를 막지 못했다
    나이도 출산도 세리나를 막지 못했다 유료 출산으로 1년 넘게 쉬었던 세리나 윌리엄스가 11일 윔블던 여자 단식 8강전에서 백핸드 샷을 하고 있다. 여자 테니스 세계 181위인 윌리엄스는 카밀라 조르지를 2-1로 꺾고 준결승에 ... 시작했다. 특유의 파워 테니스가 살아나면서 서브 최고 속도가 시속 196㎞를 기록했다. 언니 비너스(시속 198㎞)에 이어 2위에 해당하는 서브 스피드다. 그 덕분에 이번 대회 기간 두 번째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