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비상식

통합 검색 결과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이상언의 시선] 적기조례, 공유경제, 그리고 이상한 신화들

    [이상언의 시선] 적기조례, 공유경제, 그리고 이상한 신화들 유료

    ... 수준의 임금을 받는 사회가 된다면 현재의 자산 불평등 구조가 고착되지 않을까? 시민을 현혹하는 주장이 무비판적으로 입에서 입으로 옮겨가는 일이 많아졌다. 틀린 말을 해도 우리 편이 한 것은 맞는 것이, 맞는 말을 해도 상대편이 한 것은 틀린 것이 된다. 옳다, 그르다는 뒷전이고 좋다, 나쁘다가 우선이다. 비상식이 활개 치기에 좋은 세상이다. 이상언 논설위원
  • [전영기의 시시각각] 문 대통령의 비상식적인 역사관

    [전영기의 시시각각] 문 대통령의 비상식적인 역사관 유료

    전영기 중앙일보 칼럼니스트 문재인 대통령은 6일 현충일 추념사에서 “극단에 치우치지 않고 상식의 선 안에서 애국을 생각한다면 우리는 통합된 사회로 발전해 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런데 추념사의 다른 곳에서 대통령은 치우치고 선을 넘어선 인식을 드러냈다. '김원봉이 대한민국 국군의 뿌리'라고 해석될만한 발언을 한 것이다. 현재까지 문 대통령은 '그...
  • 나경원 “현충일에 김원봉 언급 부적절” 청와대 “정파·이념 뛰어넘어 통합 취지”

    나경원 “현충일에 김원봉 언급 부적절” 청와대 “정파·이념 뛰어넘어 통합 취지” 유료

    ... 민족의 독립운동 역량을 집결했다. 통합된 광복군 대원들의 불굴의 항쟁 의지, 연합군과 함께 기른 군사적 역량은 광복 후 대한민국 국군 창설의 뿌리가 됐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은 “비상식의 극치”라며 문 대통령을 성토했다. 나경원 한국당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6·25 참전용사 호국 영령의 숭고한 헌신을 기리는 현충일에 남침을 주도한 김원봉을 언급한 건 매우 부적절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