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88세 캔버스 수행자 박서보 “내 모든 걸 발가벗었다”
    88세 캔버스 수행자 박서보 “내 모든 걸 발가벗었다” 유료 ... 국립현대미술관에서 개막하는 자신의 회고전을 앞두고 조마조마했던 심정을 이렇게 털어놨다. 그는 “언젠가 떠난다는 것은 분명한 일이다. 분당에 내가 묻힐 자리도 다 준비해 놨다”며 “내 비석에 쓸 말도 정해놨다. '변하지 않으면 추락한다. 그러나 변해도 추락한다'고 새겨넣을 것”이라고 했다. '삶을 통찰하며 앞으로 계속 나가야 한다'는 그의 신념이 담긴 글이다. 박 화백의 70년 ...
  • [비즈스토리] 다뉴브강, 라인강, 론강…리버 크루즈 타고 즐기는 '낭만 유럽'
    [비즈스토리] 다뉴브강, 라인강, 론강…리버 크루즈 타고 즐기는 '낭만 유럽' 유료 ... 역사적인 건물을 즐기기에 더없이 좋다. 라인강이 지나는 독일 하이델베르크는 제2차 세계대전의 피해를 받지 않은 지역이며, 대학의 도시로 유명하다. 독일의 대문호 괴테가 사랑에 대해 남긴 비석과 여러 대학이 있어 청춘의 낭만을 느끼기 좋다. 하이델베르크를 지나 도착하는 곳은 쁘띠 프랑스가 있는 스트라스부르다. 쁘띠 프랑스에는 애니메이션 '하울의 움직이는 성'의 배경이 될 정도로 아름다운 ...
  • "베트남식 경제 모델, 일단 한다면 북한이 더 성공"
    "베트남식 경제 모델, 일단 한다면 북한이 더 성공" 유료 ... 셈이다. 과거 베트남에서 한국 못지않게 유교가 성행했음을 보여주는 증거다. 실제로 반미에우 내 마당에서는 1000년 전부터 과거시험이 치러졌다고 한다. 게다가 급제한 선비들의 인적사항을 새긴 비석들도 80여개나 남아있다. 베트남 하노이에 있는 공자 사당 '반미에우'에는 과거시험에 급제한 인물들의 인적사항을 새긴 80여 개의 비석이 세워져 있다. 남정호 기자 이처럼 학문을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