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조인스

| 지면서비스
  • 최순실 “다른 말로 상의해보라”…박근혜 “예 예 예” 유료 박근혜 전 대통령 취임사 회의에 '비선실세' 최순실씨가 개입한 정황을 보여주는 녹음파일이 17일 시사저널을 통해 공개됐다. 이 파일은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증거로 꼽혔던 '정호성 녹음파일' 중 하나로 박 전 대통령 취임식 직전인 2013년 2월 서울 모처에서 녹음됐다. 전체 분량은 90분이다. 이 파일에는 '지시하는' 최씨와 '추임새를 넣는' 박 전 대통령, ...
  • 최순실 “다른 말로 상의해보라”…박근혜 “예 예 예” 유료 박근혜 전 대통령 취임사 회의에 '비선실세' 최순실씨가 개입한 정황을 보여주는 녹음파일이 17일 시사저널을 통해 공개됐다. 이 파일은 국정농단 사건의 핵심 증거로 꼽혔던 '정호성 녹음파일' 중 하나로 박 전 대통령 취임식 직전인 2013년 2월 서울 모처에서 녹음됐다. 전체 분량은 90분이다. 이 파일에는 '지시하는' 최씨와 '추임새를 넣는' 박 전 대통령, ...
  • [안혜리의 시선] 누가 물 들어왔다고 보고했나
    [안혜리의 시선] 누가 물 들어왔다고 보고했나 유료 ... 인물에 기대고 의존하는지 보여주는 사례이기도 하다. 문제는 권력자의 이러한 취약한 의존성이 공식적인 창구를 무력화해 불필요한 위기를 키울 수 있다는 점이다. 박근혜 전 대통령 시절 비선실세 최순실처럼 말이다. 힉스도 다르지 않다. 그는 트럼프가 가짜뉴스 온상으로 지목한 뉴욕타임스 등 적대적 언론의 기사까지 모두 전달했다. 하지만 러시아 스캔들과 관련해 거기 담긴 치명적 위험요소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