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뉴스

이미지

  • '비포 시리즈' 아직도 못 본 당신, 이번 기회에 몰아보세요
  • '비포 선셋', 8월 재개봉..'비포 선라이즈' 제시-셀린느의 9년만의 재회

조인스

| 지면서비스
  • 헐릴 뻔한 노트르담 구해낸 위고 “이곳은 성역이다”
    헐릴 뻔한 노트르담 구해낸 위고 “이곳은 성역이다” 유료 ... 파리'도 있다. 1998년 초연 이후 프랑스 대표 뮤지컬로 자리 잡은 이 작품은 국내에서도 2005년 초연돼 최단 기간 최다 관객을 동원했다. 1951년 아카데미상 수상작인 '파리의 미국인', 로맨스 영화의 대명사 '비포 선셋', 우디 앨런의 2011년 영화 '미드나잇 인 파리'에도 노트르담 성당이 등장한다. 이은주 기자 julee@joongang.co.kr
  • 문화유산이 된 서점, 그곳서 책 향기에 취하다
    문화유산이 된 서점, 그곳서 책 향기에 취하다 유료 ... 애서가의 다락방에 들어온 느낌이랄까. 미로 같은 서점을 헤매다 반가운 책과 마주친다. 2016년 영국 맨부커상을 받은 한강의 『채식주의자(The Vegetarian)』 영문판이다. 영화 '비포 선셋'에서 미국 남자 제시(에단 호크)와 프랑스 여자 셀린(줄리 델피)이 9년 만에 재회하는 장소로 등장해 관광명소가 됐지만 이 서점엔 더 오랜 이야기가 있다. 1919년 파리에서 영어책 ...
  • 문화유산이 된 서점, 그곳서 책 향기에 취하다
    문화유산이 된 서점, 그곳서 책 향기에 취하다 유료 ... 애서가의 다락방에 들어온 느낌이랄까. 미로 같은 서점을 헤매다 반가운 책과 마주친다. 2016년 영국 맨부커상을 받은 한강의 『채식주의자(The Vegetarian)』 영문판이다. 영화 '비포 선셋'에서 미국 남자 제시(에단 호크)와 프랑스 여자 셀린(줄리 델피)이 9년 만에 재회하는 장소로 등장해 관광명소가 됐지만 이 서점엔 더 오랜 이야기가 있다. 1919년 파리에서 영어책 ...